"노 은공"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48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봇: 문단 이름 변경 (주석 → 각주))
'''은공'''(隱公, ? ~ [[기원전 712년]], 재위 [[기원전 722년]] ~ [[기원전 712년]])은 [[노 (춘추전국)|노나라]]의 제14대 임금이다. [[이름]]은 '''식고'''(息姑)다.
 
== 생애 ==
[[노 혜공]]의 서장자로, 어머니는 성자(聲子)며, [[기원전 723년]], 혜공이 죽자 태자인 아우 [[노 환공|윤]]의 나이가 어려 노나라 사람들에게 옹립되어 섭정했다.<ref name="sk33"> 사마천, 《사기》 권33 노주공세가제3 </ref> 즉위 전에는 [[정 (춘추 전국)|정나라]]와 싸우다 져서 포로가[[포로]]가 된 적이 있었다.<ref name="cze11"> 《춘추좌씨전》 은공 11년 </ref>
 
은공 2년([[기원전 721년]]), 사공 전무해(展無駭)가 노나라의 부용국 극(極)나라를 쳤고, 대부 비금보(費庈父)가 극나라를 멸망시켰다.<ref name="cze2"> 《춘추좌씨전》 은공 2년 </ref>
 
은공 5년([[기원전 718년]]), 노나라 당(棠) 땅에서 물고기 잡는 것을 보러 갔다. [[장희백]]은 자연에서 물품을 직접 생산하는 일은 임금의 직분이 아니라고 말렸으나, 은공은 핑계를 대고 갔다. 이해 장희백이 죽자, 은공은 장희백이 간언한 것을 듣지 않은 것을 한하여 후히 장례를 치렀다.<ref name="sk33"/><ref name="cze5">《춘추좌씨전》 은공 5년</ref>
 
은공 11년([[기원전 712년]])에는 등나라의 후작과 설나라의 후작이 노나라에 와서 조현했다.<ref name="cze11">《춘추좌씨전》 은공 11년</ref> 우보(羽父)<ref>공자 휘</ref>가 은공에게 [[노 환공]]을 죽여 온전히 임금으로 서도록 권하고 자신을 태재로 삼아 달라고 부탁했으나, 은공은 환공에게 군위를 양도하고 물러날 생각이었으므로 거절했다. 우보는 나중에 환공이 임금이 되면 자기 목숨이 위험할 것 같아, 도리어 환공에게 은공을 죽이도록 권하여 이를 승낙받았고, 은공이 11월에 종무(鍾巫)에게 제사를 지내려고 위씨(蔿氏, 寪氏)의 집에 머무르는 사이 자객을 보내 은공을 시해하고 환공을 옹립했다.<ref name="cze11"/><ref name="sk33"/>
 
== 가정 ==
* [[노 혜공]] (아버지)
* [[장희백]] (아저씨)
* 공자 익사 (아저씨)
 
== 각주 ==
<references/>
 
{{전임후임
|앞이름=선대
}}
 
[[분류:노나라생년 군주미상]]
[[분류:기원전 712년 죽음]]
[[분류:노나라 군주|은공,노]]
[[분류:춘추 시대의 군주]]
[[분류:살해된 사람]]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