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국가안전기획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봇: 문단 이름 변경 (주석 → 각주)
잔글 (HotCat을 사용해서 분류:국가정보원 삭제함, 분류:국가안전기획부 추가함)
잔글 (봇: 문단 이름 변경 (주석 → 각주))
 
== 연혁 ==
* [[1981년]] [[4월 8일]] - '''중앙정보부'''를 폐지하고 '''국가안전기획부'''를 신설.
* [[1981년]] [[12월 31일]] - 국가안전기획부법 설치
* [[1999년]] [[1월 21일]] - 국가안전기획부를 폐지하고 '''국가정보원'''을 신설.
* 정보관리국(1981. ~ 1999.)
** 예하기관 비공개
* 제2차 미림팀 (1992 ~ 1998)
* 특별시, 직할시, 각 도 지부(1981. ~ 1999.)
** 예하기관 비공개
| align="center" |
| align="center" |
| align="center" | 경희대 교수&주 일본 대사&국가정보원장 특별보좌관&국가정보원 외교담당 특별보좌역
|}
 
| align="center" | 19대
| align="center" | [[이상구]](李常九)
| align="center" | [[1989년]] [[7월]] ~ [[1992년]] [[3월 3일]]
| align="center" | 경기 양평
| align="center" | 조선대
| align="center" |
| align="center" |
| align="center" | 경희대 교수&주 일본 대사&국가정보원장 특별보좌관&국가정보원 외교담당 특별보좌역
|-
| align="center" | 25대
| align="center" |
| align="center" | 서울대
| align="center" | 안기부 21세기 발전기획단장& 안기부 기획관리실장&안기부 기획조정국장&기획조정실장
|}
 
 
=== 국가안전기획부 차장보 ===
* [[안현태]](安賢泰)<ref>제1차장보</ref>, [[1981년]] [[1월]] ~ [[1983년]],
* [[김정섭]](金正燮)<ref>제2차장보</ref>, [[1981년]] [[1월]] ~ ?, 중앙정보부 2차장보
* [[나희필]](羅熙弼)<ref name="susa3"/>, [[1981년]] [[1월]] ~ [[1982년]] [[5월 11일]], , 육군대학 총장&중앙정보부 차장보&비상기획위원회 부위원장&비상기획위원회위원장&국가안보회의상임위원
* 전희찬(全熹贊)<ref name="susa2"/>, ? - ?, , , 대공 수사국장 겸임
 
* [[김동근 (안기부)|김동근]]<ref>핀란드대사를 지낸 김동근과는 동명이인임</ref>(金東根)<ref>1차장보</ref>, [[1984년]] [[11월 12일]] ~ [[1985년]] [[2월]],
* 김OO, <!--1985년 전후-->
* 윤옥영(尹沃榮)<ref name="uncha"/>, [[1985년]] [[2월 23일]] ~ [[1990년]] [[3월 20일]], , 안기부 기조실장 겸임
 
* ?<ref name="susa1">제1차장보, 보안차장보</ref>, [[1988년]] ~ [[1989년]],
* ?<ref name="susa2">제2차장보, 수사차장보</ref>, [[1988년]] [[12월 5일]] ~ [[1989년]] [[7월 18일]], 전남 함평, ?
* ?<ref name="susa3">제3차장보</ref>, [[1988년]] ~ [[1989년]],
 
* ?<ref name="susa1"/>, [[1989년]] ~
* ?<ref name="susa2"/>, [[1989년]] [[7월 19일]] ~ ?,
* ?<ref name="susa3"/>, [[1989년]] ~
 
* [[엄삼탁]](嚴三鐸)<ref name="susa1"/><ref>"개발 예정 투기지역 집중매입", 한겨레신문 1993년 03월 28일자 14면, 사회면</ref>, [[1990년]] [[3월 20일]] ~ [[1992년]] [[3월]], 안기부 기획조정실장 겸임&대통령 국방담당보좌관&안기부장 비서실장&병무청장&국민생활체육협의회 회장
* [[성병욱]](成炳旭)<ref name="susa2"/>, [[1991년]] ~ [[1992년]] [[3월]],
* ?<ref name="susa3"/>, [[1991년]] ~ [[1992년]] [[3월]],
* ?<ref name="susa4">제4차장보</ref>, [[1991년]] ~ [[1992년]] [[3월]],
 
* ?<ref name="susa4"/>, [[1992년]] [[3월]] ~ [[1993년]] [[3월]],
 
* ?<ref name="susa1"/>, [[1993년]] [[3월 4일]] ~ [[1993년]] [[3월 24일]],
* ?<ref name="susa3"/> , [[1992년]] [[9월 20일]] ~ [[1993년]] [[3월 24일]],
* ?<ref name="susa4"/>, [[1993년]] [[3월]] ~ [[1993년]] [[3월 24일]],
* ?<ref name="susa2"/>, [[1993년]] [[3월 26일]]<ref>수사국장으로 강등당한 정형근의 후임, 1개월만에 낙마함</ref> ~ [[1993년]] [[4월 29일]], 경기도
 
* ?<ref name="susa2"/>, [[1993년]] [[4월 30일]] ~ [[1997년]] [[12월]], 전남 함평,
* ?<ref name="susa3"/>, [[1993년]] [[3월 26일]] ~ ,
 
실제로 비서실·감찰실·기획조정실·총무관리실 등 부장 직할·지원 부서와 1차장 산하 5개 부서의 3급 이상 간부 70여 명 중에서 호남 출신은 3명뿐인 것으로 알려졌다.<ref name="ilsans"/> 또 정보 생산의 핵심 부서인 101·102실의 처장급 간부 35명 중에서 호남 출신은 단 1명이다. [[1997년]] 당시 공개 채용한 정규 과정(7급) 백 명(남자 95명 여자 5명) 중에서 호남 출신은 5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채용 단계에서부터 호남 출신의 싹을 자르는 이같은 인사 관리는 국가 정보기관으로서 유지해야 하는 지역 인구 비례에 따른 조직 관리 원칙을 위배하는 것이다.<ref name="ilsans"/>
 
1997년 대선 당시 오익제 천도교 교령의 월북사건이 터지자<ref>[http://imnews.imbc.com/20dbnews/history/1997/1984422_6187.html 전 천도교 교령 오익제씨 월북,북한 도착 성명] 1997. 8. 16 mbc뉴스데스크</ref> 당시 정치권은 "오익제 천도교 교령이 [[새정치국민회의]] 상임 고문을 지낸 경력이 있다"며 당시 집권당인 [[신한국당]]에서 [[국민회의]]에 오익제 월북에 대한 해명을 촉구했다. 신한국당의 공세에 당시 [[국민회의]]의 정동영대변인은 "정보기관이 밀파했을 가능성이 높고 기획입북의 가능성이 있다"며 역공세를 취했다.<ref>[http://imnews.imbc.com/20dbnews/history/1997/1984193_6187.html 오익제 씨 월북을 둘러싼 여야 공방 갈수록 치열] 1997.8.19 mbc뉴스데스크</ref> 그러자 당시 국가안전기획부가 즉각 반박하여 [[국민회의]]당사에 안기부 요원을 파견하여, "정동영 의원을 안기부에 대한 명예훼손혐의로 조사한다"며 국민회의를 압박했다.<ref>[http://imnews.imbc.com/20dbnews/history/1997/1984049_6187.html 안기부, 오익제 입북 의혹 제기한 국민회의에 수사 협조 요청] 1997.8.21 mbc뉴스데스크</ref> 국가안전기획부는 정동영 의원을 "국가기관인 안기부에 대한 명예훼손혐의로 형사고발한다"며 [[국민회의]]를 위협하는 상황이 벌어져 험악한 분위기가 조성되었다.<ref>[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7082300209102005&editNo=45&printCount=1&publishDate=1997-08-23&officeId=00020&pageNo=2&printNo=23630&publishType=00010 정동영대변인 명예훼손 검토] 1997. 8. 23 동아일보</ref>
<ref>[http://imnews.imbc.com/20dbnews/history/1997/1983970_6187.html 안기부, 오익제 기획입북설 제기 정동영의원 명예훼손으로 고발] 1997.8.22 mbc 뉴스데스크</ref>
안기부가 국민회의 정동영의원에 대해 "정동영의원이 논평에서 언급한 제보자를 조사하겠다"며 수사에 나서자<ref>[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7082200329105001&editNo=45&printCount=1&publishDate=1997-08-22&officeId=00032&pageNo=5&printNo=16195&publishType=00010 기획입북설'吳風(오풍)의 눈'으로 안기부,국민회의에 수사협조요청 안팎] 1997. 8. 22 경향신문</ref> 정동영의원은 "자신의 기획입북 주장이 오해의 소지를 사게 됐다"며 자신의 잘못을 시인한다.<ref>[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7082300209105006&editNo=45&printCount=1&publishDate=1997-08-23&officeId=00020&pageNo=5&printNo=23630&publishType=00010 기획 입북, 그런 뜻이 아니고 "물러선 정동영"] 1997. 8. 23 동아일보</ref> 그러나 안기부는 기획입북 발언의 잘못을 시인까지 한 정동영 의원에 대해 "8월 27일 10시까지 안기부 청사로 나오라"며 소환을 요구하여 과거 군사정권식의 야당탄압의 극치를 보여주었다. 이에 대해 국민회의는 소환에 불응하였으나 <ref>[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7082700329102005&editNo=45&printCount=1&publishDate=1997-08-27&officeId=00032&pageNo=2&printNo=16199&publishType=00010 국민회의'鄭(정)대변인 출두'거부] 1997. 8. 27 경향신문</ref> 안기부는 소환에 불응하는 [[국민회의]]와 정동영의원에 대해 "강제구인의 조치가 있을 것"이라며 과거 군사정권수준의 횡포를 보여주었다.<ref>[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7083000329102003&editNo=45&printCount=1&publishDate=1997-08-30&officeId=00032&pageNo=2&printNo=16202&publishType=00010 국민회의-안기부 갈등 증폭] 1997. 8. 30 경향신문</ref> 안기부는 정동영의원에 2차 소환장을 보내 "정동영 의원이 소환에 불응할 경우 정식 구인하겠다"며 위협하자 <ref>[http://newslibrary.naver.com/viewer/index.nhn?articleId=1997082900209139005&editNo=45&printCount=1&publishDate=1997-08-29&officeId=00020&pageNo=39&printNo=23636&publishType=00010 「吳益濟(오익제)씨 입북」北(북)서 유인] 1997. 8. 29 동아일보</ref> 정동영의원은 결국 9월 8일 참고인 자격으로 한 조사에서 기획입북이나 밀파 의혹 등은 제보자의 말을 설명하면서 기획입북 주장은 무의식적으로 한 명백히 잘못된 것이라고 진술했으며, 안기부 직원들의 명예를 훼손한데 대해 사과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안기부는 [[국민회의]]측이 납득할 만한 사과와 해명을 하지 않을 경우 법적인 조치를 밟아 가겠다고 [[국민회의]]를 위협했다.<ref>[http://imnews.imbc.com/20dbnews/history/1997/1768747_6187.html 안기부,국민회의의 오익제 기획입북설은 꾸민 말] 1997. 9. 11 mbc뉴스데스크</ref> 이렇게 [[김영삼]]말기까지 대선에까지 개입하여 야당의원을 탄압하며 횡포를 부리던 [[안기부]]는 1998년 [[대한민국 국가정보원|국가정보원]]으로 개칭되어 역사속으로 사라지게 되었다.
 
[[86년 서울 아시안게임]]과 [[88년 서울올림픽]] 직전 안기부 3차장은 올림픽안전통제본부장인 육군중장 육완식이 겸임하였다.<ref>"수입허가 과정 외부압력 개입 올림픽 비행선 도입 '의혹' 수사", 한겨레신문 1988년 07월 06일자 7면, 사회면</ref>
 
== 주석각주 ==
<references/>
 

편집

1,378,6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