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70 바이트 제거됨 ,  4년 전
편집 요약 없음
'''계엄'''(戒嚴, Martial law)은 전시 또는 사변 등 비상 사태에 있어서 사법·행정을입법권, 잠정적으로행정권, 군사령관·군법회의에사법권을 이전하는모두 제도이다.또는 계엄하에서는일부 언론·출판·집회의 자유 등군사령관이 국민의행사하는 권리·자유가제도를 제한된다말한다.
 
== 계엄령 ==
'''계엄령'''(戒嚴令)은 [[내란]], [[반란]], [[전쟁]], [[폭동]], 국가적 [[재난]] 등 비상 사태로 인해 [[국가]]의 일상적인 [[경찰|치안 유지]]와 [[사법부|사법권]] 유지가 불가하다고 판단될 경우 [[대통령]]과 같은 국가 원수 또는 행정부 수반이 [[입법부]]의 동의 아래 [[군대]]를 동원하여 치안 및 사법권을 유지하는 조치이다. 계엄령이 선포된 지역에서는 [[계엄사령부]]가 행정사무 및 사법사무를 관장한다. 계엄령을 인정하는 대부분의 국가에서는 계엄령이 초비상 사태에 대한 일시적인 조치로 규정하고 있으나 [[독재]] 정권이 반대자를 탄압하는 데 이용하거나 정통성을 부여받지 못한 [[권력]] 집단이 권력을 유지하는 방편으로 삼는 등 부정하게 사용되고 있다.
 
== 대한민국의 계엄령 ==
 
[[대한민국]] [[헌법]]하에서는 대통령이 계엄선포권을 가지고 있으며 계엄법을 두어 계엄 선포의 주체, 권한, 방법, 계엄사령관의 임무 등을 규정하고 있다. [[1948년]] [[10월 21일]], [[여수·순천 사건]]으로 발효된 계엄령이 최초이며 독재 정권에 의해 정권 장악 및 유지의 수단으로 악용되었다. 특히 [[광주민주화운동]] 기간에 내려진 [[5·17 비상계엄 전국확대 조치|계엄령]]은 [[전두환]]을 중심으로 한 [[신군부]]의 [[내란죄|내란 행위]]를 통한 정권 탈취에 반대하는 세력을 탄압하기 위해 악용되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