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932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절지동물 진화의 다계통설에 의하면 유조동물과 촉각류는 모두 큰턱의 부속지 전체가 변형된 단지형으로 되어 있으므로 이들을 단지류로 분류한다. 촉각류는 다지류와 육각류를 포함한다. 다지류는 배각강, 순각강, 결합강, 소각강으로 나뉘며 육각류는 곤충강이 있다.
 
== 진화 ==
다지류의 육상진출은 화석기록으로 볼 때 매우 중요한데, 다지류의 발자국 화석은 [[오르도비스기]] 후기의 것이 최초이며 실루리아기에는 ''Pneumodesmus''와 같은 [[배각강]]의 육상 다지류가 출현하여 산소호흡을 하였고 육지 생태계 순환에 기여하였기 때문이다.<ref name="myriapoda">{{cite web |url=http://www.myriapoda.org/diplopoda/millipede_fossils.html |title=Millipede Fossils |publisher=[[캘리포니아 주립 대학교]]|date=March 1, 2005 |author=Rowland Shelley & Paul Marek|archiveurl=https://web.archive.org/web/20110527071726/http://www.myriapoda.org/diplopoda/millipede_fossils.html |archivedate=May 27, 2011}}</ref> [[석탄기]]에는 가장 거대했던 육상 절지동물이었던 [[아르트로플레우라]]가 출현하였으며, 다지류는 분화되어 [[결합강]], [[순각강]] 등으로 진화하였다.
 
== 각주 ==

편집

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