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 선종"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28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219.254.165.223(토론)의 편집을 125.138.195.106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
 
'''선종'''(宣宗, [[1049년]] [[10월 9일]] ([[음력 9월 10일]]) ~ [[1094년]] [[6월 17일]] ([[음력 5월 2일]])은 [[고려]] 제13대 국왕(재위: [[1083년]] ~ [[1094년]])이다. [[휘]]는 운(運), 초명은 증(蒸) 또는 기(祈)이다. [[자 (이름)|자]]는 계천(繼天), [[묘호]]는 '''선종'''(宣宗), [[시호]]는 '''관인현순안성사효대왕'''(寬仁顯順安成思孝大王)이다. [[고려 문종|문종]]과 인예태후(仁睿太后) 이씨(李氏)의 아들이다. 국원공에 책봉되었다가 친형 [[고려 덕종|덕종]]이 3개월만에 요절하여 왕위를 계승하였다.
 
== 생애 ==
[[고려 문종]]의 둘째 아들로 [[인예왕후]] 소생이었다. 처음 이름은 증(蒸) 또는 기(祈)이다. 글을 잘 썼고 시도 잘 지었다. 부왕 문종에 의해 국원공(國原公)에 봉해졌으며, [[1083년]] 부왕부왕이 서거하고, 부왕의 사후 왕위를 계승한 [[순종]]이 병약하여 재위 3개월 만에 병사하자 바로 왕위를 계승하였다.
 
선종의 집권기는 [[불교]]와 [[유교]]의 균형적인 발전을 토대로 매우 안정되었으며, 외교에서도 [[거란]]을 포함한 [[송나라|송]], [[일본]], [[여진]] 등과 광범위한 교역을 추진하며 주도권을 행사하였다. [[1084년]]에는 승과를 설치하고 불교를 장려하였으며, 변경을 지키는 사졸들에게 저고리와 바지를 하사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