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관 (불교)"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3년 전
잔글
봇: 잘못된 넘겨주기 삭제를 위한 링크 정리
잔글 (봇: 잘못된 넘겨주기 삭제를 위한 링크 정리)
잔글 (봇: 잘못된 넘겨주기 삭제를 위한 링크 정리)
{{lang|en|[[:en:clear contemplation|<span style="color: black">clear contemplation</span>]]}},
{{lang|en|[[:en:direct realization|<span style="color: black">direct realization</span>]]}},
{{lang|en|[[:en:insight into|<span style="color: black">insight into</span>]]}})의 한자어 문자 그대로의 뜻은 '앞에 있는 [[불교 용어 목록/경#경계|경계]] 즉 [[대상 (불교)|대상]]을 [[관 (불교)위파사나|관]](觀)한다'는 뜻인데,{{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7%8F%BE%E8%A7%80&rowno=10 現觀(현관)]". 2013년 4월 25일에 확인|ps=<br>"現觀(현관):
앞에 있는 경계를 관한다는 뜻. (1) 구족하게는 성제현관(聖諦現觀). 견도(見道) 16심(心)의 지위에서 현전(現前)한 4제의 이치를 등관(等觀)하는 것. 이에 3종이 있음. ① 견현관(見現觀). 무루의 지혜로 현전에 4제의 이치를 추구하는 것. ② 연현관(緣現觀). 무루 지혜와 아울러 이 지혜와 상응하여 일어나는 심(心)과 심소(心所)가 4제의 경계를 반연하는 것. ③ 사현관(事現觀). 무루지혜와 이에 상응하는 심ㆍ심소와 또 이를 따르는 무표색(無表色)ㆍ4상(相) 등이 함께 동일한 사업(事業)에 종사하는 것. (2) 유루ㆍ무루의 지혜로 분명하게 앞에 있는 경계를 관하며, 또 이것을 도와서 물러나지 않게 하는 것. 유식론에서 주장하는 것으로 이에 6종이 있다. ① 사현관(思現觀). 희수(喜受)와 상응하는 사소성(思所成)의 혜(慧). 모든 법을 관찰함에 이 역용(力用)이 가장 세력이 큼. ② 신현관(信現觀). 3보(寶)에 대한 결정적인 깨끗한 믿음. 현관을 도와서 물러나지 않게 함. ③ 계현관(戒現觀). 무루의 계. 계를 파한 허물을 없애 관지(觀智)를 더욱 밝게 함. ④ 현관지제현관(現觀智諦現觀). 바르게 현관하는 지체를 현관이라 이름한 것. 견도(見道)ㆍ수도(修道)에서 비안립제(非安立諦)를 관하는 무루의 지혜. ⑤ 현관변지제현관(現觀邊智諦現觀). 바로 진여의 본체를 관한 후에 다시 안립제(安立諦)를 관하는 견도ㆍ수도의 지제. ⑥ 구경현관(究竟現觀). 구경위(究竟位)에 있는 일체의 지혜. 이 가운데 뒤의 셋은 현관의 자성(自性), 앞의 셋은 현관과 함께 일어나는 법이므로 이것은 3현관 가운데 세 번째인 사현관과 같음. ⇒육현관(六現觀)ㆍ현관변지체현관(現觀邊智諦現觀)ㆍ현관지체현관(現觀智諦現觀)"}}{{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17306&DTITLE=%B2%7B%C6%5B 現觀]". 2013년 4월 25일에 확인|ps=<br>"現觀:
 梵語 abhisamaya,巴利語同。意指現前之觀境。(一)據俱舍宗言,在見道階位以無漏智觀四諦之境,此種觀法稱為聖諦現觀。共有三種現觀:(一)見現觀,即以無漏智慧於四諦之境現見分明。(二)緣現觀,即合此無漏智慧及與此慧相應之心、心所共同緣四諦之境。(三)事現觀,以無漏智慧及與之相應之心、心所及無表色並四相(生、住、異、滅)等不相應法,共同對四諦能作知、斷、證、修等事業。大眾部以為一剎那之心一時可現觀四諦,故主張「頓現觀」。一切有部則認為係由八忍八智之十六剎那次第現觀,即所謂「漸現觀」。〔俱舍論卷二十三〕<br>
<br>[원]성제현관(聖諦現觀).
<br>1]눈앞에서 명료하게 진리를 관찰하는 것. 현전에서 진리를 관찰하는 지혜. 진리를 확실하게 아는 것. 진리와 하나가 되는 것. 무루의 지혜로써 현전에서 사성제를 깨달아 아는 관찰. 신현관(身現觀), 연현관(緣現觀), 사현관(事現觀)이라는 셋으로 구분된다.
<br>2]유루와 무루의 지혜로써 눈앞의 대상을 관찰하는 것. 유식설에서는 6종으로 분류한다."}} 한편, [[정관 (불교)|정관]](正觀)에는 '바른 관찰' 즉 '[[대상 (불교)|대상]] 또는 [[불교 용어 목록/경#경계|경계]]를 [[여실히]] [[관 (불교)위파사나|관]]한다'는 등의 현관(現觀)과는 다른 뜻도 있다.{{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6%AD%A3%E8%A7%80&rowno=2 正觀(정관)]". 2013년 4월 25일에 확인|ps=<br>"正觀(정관):
↔사관(邪觀). 관상(觀想)하려는 경계를 여실하게 관하는 것."}}{{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8819&DTITLE=%A5%BF%C6%5B 正觀]". 2013년 4월 25일에 확인|ps=<br>"正觀:
 指真正之觀。有多種解釋,中阿含卷二十八優陀羅經謂,相對於外道之邪觀,以正慧了知真如稱為正觀。善導於觀無量壽佛經疏卷三,解釋觀無量壽經之日想觀,以心境相應為正觀,不相應為邪觀。吉藏之三論玄義,以觀「八不中道」為正觀。中觀論疏卷二本,以遠離斷、常等八邪為正觀。摩訶止觀卷五上,謂相對於助方便而言,正修止觀稱為正觀。智顗之修習止觀坐禪法要,則稱不淨觀等為對治觀,而稱正觀實相為正觀。〔雜阿含經卷三、正法念處經卷二、觀彌勒菩薩上生兜率天經、達磨多羅禪經卷上、大智度論卷三十七、十二門論疏卷上本、四明十義書卷上〕 p2008"}} 정관과 현관을 다른 용어라고 볼 경우, 그 차이는 관찰하는 대상이 다른 것에 있다.
 
[[부파불교]]의 교학에서 현관(現觀)은 {{nowrap|'견도(見道)'}} 즉 {{nowrap|'[[무루]]의}} [[지혜 (불교)|지혜]]로 진리[道]를 지금 바로 직접적으로 보고[見] 있는 것' 즉 [[견도위]](見道位)의 [[16심]](十六心) 즉 [[8인8지]](八忍八智)를 뜻한다.{{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C%8B%AD%EB%A5%99%EC%8B%AC&rowno=1 十六心(십륙심)]". 2013년 4월 25일에 확인|ps=<br>"十六心(십륙심):
견도위(見道位)에서 일어나는 16종 관심(觀心). 1. 고법지인(苦法智忍). 2. 고법지(苦法智). 3. 고류지인(苦類智忍). 4. 고류지. 5. 집법지인(集法智忍). 6. 집법지. 7. 집류지인. 8. 집류지. 9. 멸법지인(滅法智忍). 10. 멸법지. 11. 멸류지인. 12. 멸류지. 13. 도법지인(道法智忍). 14. 도법지. 15. 도류지인. 16. 도류지. 한창 혹(惑)을 끊는 지위를 인(忍)이라 하고, 이미 혹을 끊어 마친 지위를 지(智)라 함."}}<!--이러한 [[관 (불교)위파사나|관]](觀: 봄) 또는 [[오 (불교)|오]](悟: 깨달음) 또는 [[마음 (불교)|마음]][心: 여기서는 16심(十六心), 즉 8인8지(八忍八智)]을 가능하게 하는 [[방편]]으로서의 수행법도 또한 의미한다.--> 그리고 이들 [[16심]] 즉 [[8인8지]]를 통칭하여 '''4제현관'''(四諦現觀) 또는 '''성제현관'''(聖諦現觀)이라고 부른다.{{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19400&DTITLE=%B8t%BF%CD%B2%7B%C6%5B 聖諦現觀]". 2013년 4월 25일에 확인|ps=<br>"聖諦現觀:
 謂於見道之位以無漏智觀四聖諦之境。即於見道苦法智忍等十六心,現見分明等同之境,稱為現觀,全稱聖諦現觀。俱舍論卷二十三(大二九‧一二一上):「世第一無間,即緣欲界苦,生無漏法忍,忍次生法智,次緣餘界苦,生類忍類智;緣集滅道諦,各生四亦然。如是十六心,名聖諦現觀,此總有三種,謂見、緣、事。」<br>
 聖諦現觀有見現觀、緣現觀、事現觀三種。(一)以無漏之慧於四諦之境現見分明,稱為見現觀。(二)此無漏之慧及與此慧相應之心、心所共同緣四諦之境,稱為緣現觀。(三)無漏智慧及與之相應之心、心所及無表色,並生、住、異、滅等不相應法,共同對四諦能作知、斷、證、修等事業,稱為事現觀。〔成唯識論卷九、瑜伽師地論卷五十五、顯揚聖教論卷十七、攝大乘論本卷中、大毘婆沙論卷三、卷四、卷五十一、卷七十八、卷一○三〕(參閱「現觀」4731) p5588"}}{{sfn|DDB|loc="[http://www.buddhism-dict.net/cgi-bin/xpr-ddb.pl?q=%E8%81%96%E8%AB%A6%E7%8F%BE%E8%A7%80 聖諦現觀]". 2013년 4월 25일에 확인|ps=<br>"聖諦現觀:

편집

1,378,6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