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조선"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5 바이트 제거됨 ,  12년 전
"대부분의 사학자"라는 애매한 말을 사전에 적절한 용어가 아닙니다.
("단군을 이어"라는 말은 긍정론을 주장하는 사람들의 말이므로 객관성 유지를 위해 지웁니다.)
("대부분의 사학자"라는 애매한 말을 사전에 적절한 용어가 아닙니다.)
 
현재 기자조선을 보는 관점은 대체로 다음 네 가지로 나눌 수 있다.
* 대부분의 사학자들에 의하여 제시되는 의견으로 기자조선의 존재를 부정하는 관점
* 기자조선은 있었으나 주변에의 영향은 미약했다는 관점<ref>한순근, 고기로 본 한국 고대사 (기자조선편 개설)</ref>
* 단군조선에 이어 [[기원전 12세기]] 말부터 [[기원전 2세기]] 초까지 약 1천 년 간 [[기자 (사람)|기자]](箕子)와 그 후손이 만주에서 평양에 이르는 지역을 다스렸다는 관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