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독관계연방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동독 국가부도==
1991년 동서독이 평화통일되기 8년 전인 1983년, 동독이 [[국가부도]] 위기에 몰렸다. 서독이 20억 마르크를 긴급 지원했다. 1983년 동독이 국가부도난 이후 8년간 서독의 지원으로 연명하다가 평화통일이 되었다. 남북한도 이러한 절차를 거칠 것임을 예상할 수 있다.
==고액권==
[[500 유로 지폐]]의 폐지에 대해 프랑스, 이탈리아와 독일의 대립이 있다. 서독 마르크화의 최고액권은 1000 마르크 지폐였다. [[유로화]]로 통합될 때, [[500 유로 지폐]]로 바뀌었다. 한화로 50만원~60만원 정도 가치이다.
 
50만원권 고액 지폐 발행을 비판하는 핵심논거가 범죄조직에 흘러들어가는 검은돈이라는 비판이다. 그러나, 서독이 동독이라는 거대한 조직에 비공식적으로 막대한 마르크화를 검은돈으로 지원할 때, 50만원권이 매우 유용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50만원권 발행이 남북한 평화통일에 큰 도움이 된다는 시사점을 준다.
 
==통일부 해체론==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