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백과:사랑방 (일반)/2016년 제30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 사랑방 토론이 줄어든 건 위키프로젝트의 영향도 있을겁니다. 예전에는 사랑방에 모여서 이야기되던 토론이 각 주제에 맞는 위키프로젝트에서 이뤄지고 있으니깐요. -- [[사:ChongDae|ChongDae]] ([[사토:ChongDae|토론]]) 2016년 7월 29일 (금) 15:44 (KST)
::: 뜬금포를 던지려는 것은 아닙니다만... 그런 생각을 하고 있는 사람들이 생각보다 주변에 있기도 하고 블로그 뒤져봐도 폐쇄적인 부분에 실망하여 떠난다는 말이 나온 것도 최근의 일은 아니라서 실상 분위기를 환기한다는 것 자체가 매우 힘든 부분이 있지 않나 싶습니다. 오프라인 모임에서 보니 에디터톤 활동이 참 유익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오프라인에 나오는 분은 소수이긴 하지만 이런 후기를 조금씩 확산시킬 수 있다면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사용자:Mar del Este|동쪽의 바다/마르]]''' <small>[[사용자토론:Mar del Este|소통]]·[[특수기능:Contributions/Mar del Este|나눔]] <sup>¡Jugamos!</sup></small> 2016년 7월 30일 (토) 01:14 (KST)
:위백의 해당 이미지 개선책은 간단합니다. 어떤 토론을 하든 근거에 입각하여 토론을 하면 됩니다. 혹여 ‘친목질 아니냐?’고 불만을 토로하는 사용자가 있다면 더더욱 근거에 입각하여 설명을 해주면 됩니다. 근거가 부실하다면 웬만하면 토론에 참여하지 않아야 하며 자신의 근거에 하자가 드러난다면 그것을 인정하는 자세도 견지해야 합니다. 또 발언자가 다중이나 동원 계정이 확실해보여도, 전후 사정을 모르는 제3자가 보고 있는 데다 그 다중이가 또 위백 비방의 재료로 삼을 것이 거의 확실하므로 친절히 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덧붙여 유니폴리계 다중이님께는 이제 그만 위백을 놓아주시기를 정중히 부탁드리겠습니다. 위백이 저런 평가를 받게 된 데에는 유니폴리계 다중이님의 업적도 큽니다. [[사:일단술먹고합시다|일단술먹고합시다]] ([[사토:일단술먹고합시다|토론]]) 2016년 7월 30일 (토) 10:19 (KST)
 
== 한국어 위키백과의 인물 성별 비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