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37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개화운동가들의 노비해방주장====
한국에서의 최초의 노비 해방자는 개화파 정치인 [[윤치호]]였다. 1895년 2월 13일 그는 귀국 즉시 자신의 노비들을 석방시켰다. 그 때 윤치호의 가족들은 그의 전도를 받고 즉시 대대로 내려온 신주단지를 불태우고 종문서를 불태웠다.<ref>공덕귀, 나 그들과 함께 있었네, (여성신문사, 1994) 92</ref> 이로서 한국에서 종문서를 제일 먼저 불태운 가문이 되었다. <ref>공덕귀, 나 그들과 함께 있었네, (여성신문사, 1994) 92</ref>
한국에서의 최초의 노비 해방자는 개화파 정치인 [[윤치호]]였다.{{출처|날짜=2014-03-24}} [[1895년]] [[2월]] [[미국]] 유학을 마치고 귀국한 [[윤치호]]는 자기 집의 노비문서를 불에 소각하고, 노비들에게 재산을 주어 독립시켰다. [[1895년]] [[12월]] [[서재필]] 귀국 이후 [[윤치호]]와 [[서재필]]은 노비를 해방시킬 방안을 계획하였다. 이들은 적당한 시기가 오면 이를 공론화시키기로 작정하고 [[1897년]] 이를 독립협회와 만민공동회에 상정한다.
 
한국에서의 최초의 노비 해방자는 개화파 정치인 [[윤치호]]였다.{{출처|날짜=2014-03-24}} [[1895년]] [[2월]] [[미국]] 유학을 마치고 귀국한 [[윤치호]]는 자기 집의 노비문서를 불에 소각하고, 노비들에게 재산을 주어 독립시켰다. [[1895년]] [[12월]] [[서재필]] 귀국 이후 [[윤치호]]와 [[서재필]]은 노비를 해방시킬 방안을 계획하였다. 이들은 적당한 시기가 오면 이를 공론화시키기로 작정하고 [[1897년]] 이를 독립협회와 만민공동회에 상정한다.
 
====토론회====
[[1897년]] [[11월 1일]]에 개최 한 토론회에서는 주제를 노비 제로 선정 하여 그 부당함에 대한 열띤 논의를 개진케 하였다. 이 때 주제가 "동포 형제 간에 남녀를 팔고 사고 하는 것이 의리상에 대단히 불가하다는 문제" 였다.<ref name="samgui330">삼귀문화사, 《한국근현대사논문선집 개화(10)》 (삼귀문화사, 2002) 58페이지</ref> 이 토론회 에서는 일반 회중이 토론에 자유로이 참가하여 각자의 의견을 개진한 뒤 윤치호 와 [[서재필]]이 각각 노비제에 대한 연설을 하였다. 여기서 [[윤치호]] 는 노비 제도의 폐해와 비 인간성을 구체적인 사례 를 들면서 지적하였으며 [[서재필]]의 경 우는 미국에 있어서의 [[아프리카]] [[흑인]]노비들의 참상을 이야기 하였다. 이들의 연설을 마친 뒤 이날의 주제에 대한 청중의 의견을 물어 투표한 결과 "노비제가 의리샹 불가하다." 는 주제에 만장일치 로 찬성 하였다. 주제에 찬성한 사람들은 자기가 실제로 소유한 노비를 해방 시키도록 하자는 동의도 함께 가결시켜 토론회가 성황리에 끝나게 되었다.<ref name="samgui330"/> 당시 참관자에 의하면 토론이 매우 진지 하였으며 토른 회의 결과 100 명 이상의 노비들이 자발적으로 해방되었다고 단언할 수 있다고 한다.<ref name="samgui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