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3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어린 시절 일화 ==
{{출처|날짜=2015-8-26|1=근래에 매스컴에서 공개된 이야기에서는 '''주일청'''과 그의 아우친아우 [[주현|주일춘]](연기자 [[주현]])이 모두 어린 시절 [[한국 전쟁|6·25 한국 전쟁]] 때 남쪽으로 피난을 내려오면서 피난지 [[충청남도]] [[부여군|부여]]의 어느 큰 정미소 앞뜰에서 놀면서 전쟁이 하루속히 끝나기를 기원하는 소박한 소원을 담으며 지내다가 [[서울특별시|서울]]로 상경을 하였는데 '''주일청'''과 [[주현|주일춘]]([[주현]])이 충청남도 부여 피난지에서 놀던 정미소가 연기자 [[조민희 (배우)|조민희]]의 어머니 김승자의 어린 시절 친정 부모 명의 소유물이었다는 일화가 있다.}}
 
== 작품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