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베의 맹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소련 분류 이동; 예쁘게 바꿈)
잔글
[[파일:Torgau Denkmal der Begegnung en-de1.jpg|300px|right|thumb|기념비]]
'''엘베의 맹세'''({{llang|en|Elbe day}})는 [[제2차 세계 대전]] 말기인 1945년 4월 25일에 나치 독일을 괴멸시키기 위해 동진을 계속 하던 연합국 측의 미군의 제69보병사단과 서진을 하던 소련 붉은 군대의 제58전위사단이 독일 동부를 흐르고 있는 [[엘베 강]]의 연안, [[작센 주]] [[토르가우]]에서 처음으로 조우한 사건을 일컫는다. 이 사건은 베를린 함락의 일주일 전이며 토르가우는 [[드레스덴]]과 [[마그데부르크]]의 거의 중간지점으로 종전 후엔 [[동독]]에 소속되었다.
 
엘베의 맹세({{llang|en|Elbe day}})는 [[제2차 세계 대전]] 말기인 1945년 4월 25일에 나치 독일을 괴멸시키기 위해 동진을 계속 하던 연합국 측의 미군의 제69보병사단과 서진을 하던 소련 붉은 군대의 제58전위사단이 독일 동부를 흐르고 있는 [[엘베 강]]의 연안, [[작센 주]] [[토르가우]]에서 처음으로 조우한 사건을 일컫는다. 이 사건은 베를린 함락의 일주일 전이며 토르가우는 [[드레스덴]]과 [[마그데부르크]]의 거의 중간지점으로 종전 후엔 [[동독]]에 소속되었다.
 
이 사건은 소련에서는 「엘베 강의 만남」(노어:Встреча на Эльбе)라 불렀고 또한 동명의 영화가 만들어졌다. (감독:그레고리 알렉산드로프, 음악:드미트리 쇼스타코비치) 미합중국에선 「엘베의 날」(Elbe day)로 기억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