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그림 =
| 그림설명 =
| 감독 = [[유진선]]
| 제작 =
| 각본 = 김승남
| 웹사이트 =
}}
《'''섬강에서 하늘까지'''》는 [[1992년]] 공개된개봉한 [[대한민국]]의 영화이다. [[1990년]] [[경기도]] [[여주군]] [[영동고속도로]] 상에서 발생한 [[섬강교 버스 추락 사고]] 당시 희생된 한 교사 부부의 사연을 소재로 하여 1991년 출간된 조해인의 동명의 실화소설을 영화화하여 만들어졌다.
 
== 줄거리 ==
운동권학생 재인은 제대 후 학보사 기자로 일을 일한다. 시장, 빈민촌, 거리시위 등 현장 취재를 도맡아 하던 재인은 함께 취재하던 불문과 여학생 영애를 사랑하게 된다. 부유한 집안에서 자란 영애는 이해와 사랑으로 재인의 아픔을 감싸주고, 결국 두 사람은 학생부부로 탄생한다. 밥보다 수제비를 더 많이 먹어야 하는 생활이지만 떳떳한 삶의 믿음으로 사랑의 위기에도 흔들림없이 잘 견뎌나가고 그 결과 아들 호가 태어난다. 우여곡절 끝에 재인은 졸업을 해 고등학교 교사로, 영애는 강원도 지방학교로 발령받는다. 이때부터 두 사람은 서울과 홍천을 오가는 주말부부 생활을 시작한다. 헤어져 있지만 만날 때마다 깊어가는 사랑으로 행복해 하던 어느날 전국에 집중호우경보가 내린다. 영애와 호를 태운 버스가 빗속에서 과속으로 질주하다 섬강다리를 받고 추락한다. 하루 아침에 아내와 아들을 잃은 재인은 장례를 치루고 세상의 모든 것을 뒤로 한채 처자식이 있는 섬강으로 발길을 옮긴다.
 
== 배역캐스팅 ==
* [[이경영 (1960년)|이경영]] : 장재인 역
* [[김미현 (배우)|김미현]] : 최영애 역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