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응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4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하응림'''(河應臨, [[1536년]] ~ [[1567년]])은 [[조선]]의 문신이다. 본관은 [[진주진양 하씨|진주진양]](晉). [[자 (이름)|자]]는 대이, [[호 (이름)|호]]는 청천이다. 아버지는 참봉 하영수(河永水)이고, 어머니는 [[남양 방씨]](南陽房氏)로 중직대부(中直大夫) 전행예산현감(前行禮山縣監) [[방응청]](房應淸)의 딸이다.
 
1555년(명종 10)에 진사시에 합격하였고, 1559년에 정시 문과에 갑과로 급제하여 예문관검열이 되었다. 1563년 부수찬, 1566년 정언을 거쳐 [[공조]]정랑과 [[예조]]정랑이 되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