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어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7 바이트 제거됨 ,  3년 전
잔글 (→‎기능)
 
{| style="background-color:#ffffcc;" cellpadding="20" cellspacing="0" border="0"
|"어부가 배를 타고 폭우가 쏟아지는 바다에서 방향을 잃었다가 처음 보는 작은 섬에 도착했는데, (대략 지금으로 치자면)[[초등학교]] [[운동장]]만한 면적의 작은 섬이고 [[자갈]]과 [[바위]] 밖에 없는 섬이 있더라.<br /> 그런데 섬 한가운데에 돌을 쌓아 올려 만든 [[사당]] 같은 게 보여서 가보니 한칸짜리 사당 안에는 밥상이 있고 그 위에 김이 피어오르는 쌀밥 한 그릇이 놓여 있더라. 주위를 아무리 살펴봐도 사람의 흔적은 보이지 않고, <br /> 사람이 숨을 만한 장소도 없는데 막 지어 올린 듯한 쌀밥이 놓여 있으니 섬뜩해져서 비바람을 무릅쓰고 섬을 떠나 버렸다더라." |}
그런데 섬 한가운데에 돌을 쌓아 올려 만든 [[사당]] 같은 게 보여서 가보니 한칸짜리 사당 안에는 밥상이 있고 그 위에 김이 피어오르는 쌀밥 한 그릇이 놓여 있더라. 주위를 아무리 살펴봐도 사람의 흔적은 보이지 않고, <br />
사람이 숨을 만한 장소도 없는데 막 지어 올린 듯한 쌀밥이 놓여 있으니 섬뜩해져서 비바람을 무릅쓰고 섬을 떠나 버렸다더라."
|}
 
:여기서 사당이 아닌 초가집 혹은 쌀밥이 아니라 보리밥이라 하는 여러가지 변주가 있으나 "비바람이 몰아치는 날씨에 섬이 나타나더라."는 점은 변형되지 않는 공통점으로 보여진다. [[1984년]] [[제주대학교]]가 이곳을 탐사한 뒤, 이 섬을 [[파랑도]]라고 명명하고 이를 전설상의 이어도와 결부시키는 계기가 되었다. 하지만 아직 전설상의 이어도와 이 섬의 상관관계는 밝혀지지 않았다.
 
*또, [[17세기]] 후반에 쓰여진 [[하멜 표류기]]에도 이어도로 추정할 개연성이 있는 암초가 언급되어 있다.<ref>{{뉴스 인용 |제목 = "하멜표류기에 이어도 추정 암초 기록 있다" |url = http://app.yonhapnews.co.kr/YNA/Basic/article/new_search/YIBW_showSearchArticle_New.aspx?searchpart=article&searchtext=%22%ed%95%98%eb%a9%9c%ed%91%9c%eb%a5%98%ea%b8%b0%ec%97%90+%ec%9d%b4%ec%96%b4%eb%8f%84+%ec%b6%94%ec%a0%95+%ec%95%94%ec%b4%88+%ea%b8%b0%eb%a1%9d+%ec%9e%88%eb%8b%a4%22&contents_id=AKR20120312156600005
|출판사 = 연합뉴스 |저자 = 황윤정 기자(고충석 전 제주대 총장, 현 이어도연구회 이사장 건 발췌)
|제목 = "하멜표류기에 이어도 추정 암초 기록 있다"
|날짜 = 2012년 03월 13일 }}</ref>
|url = http://app.yonhapnews.co.kr/YNA/Basic/article/new_search/YIBW_showSearchArticle_New.aspx?searchpart=article&searchtext=%22%ed%95%98%eb%a9%9c%ed%91%9c%eb%a5%98%ea%b8%b0%ec%97%90+%ec%9d%b4%ec%96%b4%eb%8f%84+%ec%b6%94%ec%a0%95+%ec%95%94%ec%b4%88+%ea%b8%b0%eb%a1%9d+%ec%9e%88%eb%8b%a4%22&contents_id=AKR20120312156600005
|출판사 = 연합뉴스
|저자 = 황윤정 기자(고충석 전 제주대 총장, 현 이어도연구회 이사장 건 발췌)
|날짜 = 2012년 03월 13일
}}</ref>
 
{|style="background-color:#ffffcc;" cellpadding="20" cellspacing="0" border="0"
|"8월 1일 새벽에 우리는 조그마한 섬 근처에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어떻게 해서든 섬 뒤편에 [[닻]]을 내릴 만한 장소를 찾으려고 최선을 다했다. 결국 위험을 무릅쓰고 우리는 닻을 내리는 데 성공했다.<br /> 그 섬 바로 뒤편에 큰 '''암초'''가 있었기 때문에 우리는 닻을 내린 상태로 있어야만 했으며 바다는 더욱더 거세어졌다." |}
그 섬 바로 뒤편에 큰 '''암초'''가 있었기 때문에 우리는 닻을 내린 상태로 있어야만 했으며 바다는 더욱더 거세어졌다."
|}
 
==== 중국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