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아너 데르 네덜란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천북 현대 모터스(토론)의 편집을 Choboty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태그: 일반 문서의 넘겨주기화 넘겨주기 생성
잔글 (천북 현대 모터스(토론)의 편집을 Choboty의 마지막 판으로 되돌림)
|부친 = [[빌럼알렉산더르]]
|모친 = [[네덜란드 왕비 막시마|막시마 왕비]]
}}
}}#REDIRECT [[전북 현대 모터스]]
 
야 설명할 수 있다. [[반데르발스 힘]]과 비슷한 이 성질 때문에 "잔류 강한 핵력"의 "잔류"라는 용어가 생겼다. 기본적인 개념은 다음과 같다. [[원자]]들이 "중성"이듯이 [[핵자]]들이 "무색"이라면, 두 경우 모두 가까이 있는 입자들 사이에서 작용하는 [[편극]] 효과는 "잔류" 전하 효과를 불러온다. 이 "잔류" 전하 효과에서는 (입자들 내부에서 작용하는 기본적인 힘들보다 훨씬 약하고 간접적이지만) 전하가 없는 입자들끼리 전하를 매개로 주고 받는 인력이 나타나게 된다.
 
= 역사 ==
 
핵은 [[1932년[제임스 채드윅|채드윅]]에 의해 [[중성자]]가 발견되면서 탄생되었고, 그 때로부터 지금까지 [[{{다른 뜻|메이}}한 것은 [[1950년대]] 중반이었다. 이후 핵력과 관련된 다양한 실험과 이론이 활발하게 제기되었고 본질적인 의문점들은 대부분 [[1960년대]]와 [[1970년대]]에 해결되었다. 최근에는 핵력의 부차적인 성질들에 대한 연구가 활발한데, 예를 들어 전하에 대한 종속성이나 ''NN'' 결합상수의 정확한 값, 위상천이분석(phase shift analysis)의 개선, 정밀한 ''NN'' 데이터, 정밀한 ''NN'' 퍼텐셜, 고에너지 상의 ''NN'' 산란, [[양자색역학]]으로부터 핵력을 유도하는 방법 등이 있다.
 
==사하는 하나의 [[퍼텐셜]]을 만드는 것이다. 이는 "거시적" 접근법이다. 예를 들어 [[원자핵]]과 [[중성자]] 간의 산란은 [[원자핵]]의 퍼텐셜에 [[평면파]]가 와서 부딪히는 것으로 생각할 수 있다. 이 모형은 마치 [[빛]]이 투명한 구에 부딪혀 [[산란]]되는 것과 비슷하다 해서 '''광학 모형'''이라 불린다.
 
[[원자핵]]의 [[퍼텐셜]]은 국소적(local)일 수도 있고 전체적(global)일 수도 있다. 국소적 [[퍼텐셜]]들은 좁은 영역의 [[에너지]]과 좁은 영역의 [[원자핵]] 질량에 대해서만 사용할 수 있는 반면, 좀 더 많은 [[매개변수]]를 갖고 있는 전체적 [[퍼텐셜]]들은 좀 더 부정확할 수는 있어도 [[에너지]]와 [[원자핵]] 질량이 변하는 것에 따라 [[퍼텐셜]]이 어떻게 변하는지를 묘사할 수 있고, 따라서 응용 가능성이 더 넓다 하겠다.
 
== 같이 보기 ==
 
* [[유카와 퍼텐셜]]
* [[핵반응]]
 
[[분류:힘]]
[[분류:핵물리학]]
[[분류:입자물리학]]
 
[[yi:שטארקע נוקלעארע קראפט]]
#REDIRECT [[전북 현대 모터스]]
 
야 설명할 수 있다. [[반데르발스 힘]]과 비슷한 이 성질 때문에 "잔류 강한 핵력"의 "잔류"라는 용어가 생겼다. 기본적인 개념은 다음과 같다. [[원자]]들이 "중성"이듯이 [[핵자]]들이 "무색"이라면, 두 경우 모두 가까이 있는 입자들 사이에서 작용하는 [[편극]] 효과는 "잔류" 전하 효과를 불러온다. 이 "잔류" 전하 효과에서는 (입자들 내부에서 작용하는 기본적인 힘들보다 훨씬 약하고 간접적이지만) 전하가 없는 입자들끼리 전하를 매개로 주고 받는 인력이 나타나게 된다.
 
= 역사 ==
 
핵은 [[1932년[제임스 채드윅|채드윅]]에 의해 [[중성자]]가 발견되면서 탄생되었고, 그 때로부터 지금까지 [[{{다른 뜻|메이}}한 것은 [[1950년대]] 중반이었다. 이후 핵력과 관련된 다양한 실험과 이론이 활발하게 제기되었고 본질적인 의문점들은 대부분 [[1960년대]]와 [[1970년대]]에 해결되었다. 최근에는 핵력의 부차적인 성질들에 대한 연구가 활발한데, 예를 들어 전하에 대한 종속성이나 ''NN'' 결합상수의 정확한 값, 위상천이분석(phase shift analysis)의 개선, 정밀한 ''NN'' 데이터, 정밀한 ''NN'' 퍼텐셜, 고에너지 상의 ''NN'' 산란, [[양자색역학]]으로부터 핵력을 유도하는 방법 등이 있다.
 
==사하는 하나의 [[퍼텐셜]]을 만드는 것이다. 이는 "거시적" 접근법이다. 예를 들어 [[원자핵]]과 [[중성자]] 간의 산란은 [[원자핵]]의 퍼텐셜에 [[평면파]]가 와서 부딪히는 것으로 생각할 수 있다. 이 모형은 마치 [[빛]]이 투명한 구에 부딪혀 [[산란]]되는 것과 비슷하다 해서 '''광학 모형'''이라 불린다.
 
[[원자핵]]의 [[퍼텐셜]]은 국소적(local)일 수도 있고 전체적(global)일 수도 있다. 국소적 [[퍼텐셜]]들은 좁은 영역의 [[에너지]]과 좁은 영역의 [[원자핵]] 질량에 대해서만 사용할 수 있는 반면, 좀 더 많은 [[매개변수]]를 갖고 있는 전체적 [[퍼텐셜]]들은 좀 더 부정확할 수는 있어도 [[에너지]]와 [[원자핵]] 질량이 변하는 것에 따라 [[퍼텐셜]]이 어떻게 변하는지를 묘사할 수 있고, 따라서 응용 가능성이 더 넓다 하겠다.
 
== 같이 보기 ==
 
* [[유카와 퍼텐셜]]
* [[핵반응]]
 
[[분류:힘]]
[[분류:핵물리학]]
[[분류:입자물리학]]
 
[[yi:שטארקע נוקלעארע קראפט]]
 
{{네덜란드 왕실}}
'''아리아너 공주'''({{llang|nl|Ariane Wilhema Máxima Inés}}, [[2007년]] [[4월 10일]] ~ )는 [[네덜란드]]의 공주이다. 네덜란드 국왕 [[빌럼알렉산더르]]와 [[막시마 소레기에타|막시마 왕비]] 사이에서 셋째딸로 태어났다. 위로 두 언니 [[네덜란드 공주 카타리나아말리아|카타리나아말리아]], [[네덜란드 공주 알렉시아|알렉시아]]가 있다. 현재 네덜란드 왕위 계승 서열 3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