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도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21 바이트 추가됨 ,  1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놀도르'''는 [[톨킨]]의 저작에 나타나는 요정의 한 무리를 부르는 말이다.
'''놀도르'''는 [[톨킨]]의 저작에 나타나는 요정의 한 무리를 부르는 말이다. 구체적으로 아르다에서 발리노르로 건너간 두번째 무리를 지칭한다. 지식의 요정으로 불리며, 그들의 왕은 핀웨이다. 놀도르 중 가장 유명한 인물은 페아노르이며 그들은 대개 발리노르의 티리온에 살았다. 발리노르 이주 이후 핀웨의 아들 페아노르로 인해 대부분의 놀도르들이 가운데땅으로 다시 돌아왔지만 불행한 삶을 살게 되었고, 1시대가 끝날무렵 발리노르로 건너갔다. 이 때의 이야기가 《[[실마릴리온]]》에 자세히 실려 있다. 하지만 가운데땅에 잔류한 놀도르도 많았으며, 반지의 제왕에 등장하는 갈라드리엘과 길갈라드가 대표적이다.
놀도르는 톨킨의 저작에 등장하는 여러 무리들 중 [[아르다]]에서 [[발리노르]]로 두번째로 건너간 집단을 지칭한다. 이들은 작품 상에서 가장 지식과 기술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지식의 요정으로 불리며, [[핀웨]]를 첫번째 왕으로 두었다. 놀도르가 발리노르에서 거주한 도시는 [[티리온]]이다. 발리노르 이주 이후 핀웨가 [[모르고스]]에 의해 살해당하고, 모르고스와 [[웅골리안트]]에 의해 두 나무 [[라우렐린]]과 [[텔페리온]]이 죽었으며 [[페아노르]]에 의해 제작된 보석인 [[실마릴]] 역시 도난되는 과정이 작중에 등장한다. 이로 인해 분개한 핀웨의 아들 페아노르는 모르고스를 쫓아 놀도르들이 [[가운데땅]]으로 돌아갈 것을 종용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텔레리]]를 학살하는 등의 과오를 범하였고 이후에도 집단 내부의 갈등으로 인해 여러 고난을 겪었다. 결국 1시대가 끝날 무렵 대부분의 놀도르는 발리노르로 돌아갔다. 이 때의 이야기가 《[[실마릴리온]]》에 자세히 실려 있다. 하지만 가운데땅에 잔류한 놀도르도 많았으며, [[반지의 제왕]]에 등장하는 갈라드리엘과 길-갈라드가 대표적이다.
 
{{토막글}}

편집

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