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잔글
 
== 해외 영역 ==
2014년 7월 기준으로 특정 유럽 연합 회원국과 특별한 관계에 있는 해외 영역(overseas countries and territories)은 25개(영국 12개, 프랑스 6개, 네덜란드 6개, 덴마크 1개)이다. 이들 영역은 유럽 연합과의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유럽 연합 노동자의 이동의 자유(유럽 연합 기본 조약 제202조), 개업의 자유(제199조 5항)에 관한 규정의 적용 대상에서 제외되어 있다. 이들의 영역은 유럽 연합의 영역에 포함되지 않지만 협력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최소한의 유럽 연합법의 규정이 적용된다.
 
또한이들 영역은 유럽 연합의연합과의 공통협력 대외관계를 관세(동구축하고 184조있으며 1항)의유럽 규정도연합 받지노동자의 않지만이동의 무차별 원칙자유(유럽 184조연합 3항기본 조약 5항제202조), 근거한개업의 유럽자유(제199조 연합에서5항)에 수입품에관한 대해서는규정의 관세를적용 매길대상에서 제외되어 있다. 이들의 영역은 유럽 연합의 영역에 포함되지 않지만 협력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최소한의 EU법의유럽 연합법의 규정이 적용된다.
 
=== 영국의 해외 영역 ===
 
=== 네덜란드의 해외 영역 ===
네덜란드의[[네덜란드]]의 해외 영역인 [[아루바]], [[보네르 섬]], [[퀴라소]], [[사바 섬]], [[신트마르턴]], [[신트외스타티위스 섬]]은 유럽 연합의 해외 영역 지위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보네르 섬, 퀴라소, 사바 섬, 신트마르턴, 신트외스타티위스 섬은 2010년에 해체된 [[네덜란드령 안틸레스]]에 속해 있었다.
 
이들 영역에 거주하는 주민은 유럽 연합 시민권을 갖고 있지만 과거에는 주민의 대부분이 유럽 의회에 대한 투표권을 갖고 있지 않았다. 이에 대해 [[유럽 사법 재판소]]는 유럽 연합의 영역 밖에 거주하는 네덜란드 시민이 네덜란드의 선거법에 따라 유럽 의회에 대해 투표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들 지역에서 이를 인정하지 않는 것은 유럽 연합법에 어긋난다고 판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