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쇄자갑"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10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동양에는 서역에서 유래되어 중국에서는 [[당나라]] 때부터 자체 제작하였고 [[조선]] 초기에도 상당히 많이 사용되었다. 쇄자갑 안쪽에는 사슴가죽이나 노루가죽으로 만든 피삼(皮衫)을 입었는데 갑옷 위에는 별다른 옷을 입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이 갑옷은 제작하는 데 드는 비용과 노력이 상당하여 조선 후기로 올수록 제작량이 감소했다. 현재 [[덕수궁]]과 [[육군박물관]]에 한 점씩 소장되어 있다.<ref>{{서적 인용|저자=민승기|제목=조선의 무기와 갑옷|출판사=가람기획|날짜=2004-09-30|series=조선사회사 총서|volume=22|쪽=348 ~ 340|isbn=8984352071}}</ref>
 
이거 이전의 이전 문서 보니까 chainmail또는 체인메일이라 쓰여있던데, 'mail'이 즉 쇄자갑이다. 그러니까 chainmail은 사슬쇄자갑, 동어반복이 된다. 잘 알아두자.
 
== 주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