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타르 1세 (세르비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어머니=페르시다 네나도비치
}}
'''페타르 1세'''(Petar I Karađorđević)는 [[세르비아 왕국|세르비아]]의 왕(재위 [[1903년]]~[[1918년]])이며 [[유고슬라비아 왕국|세르비아-크로아티아-슬로베니아 왕국]]의 왕(재위 [[1918년]]~[[1921년]])이다. [[카라조르제비치]](Карађорђевић, Karađorđević) 출신이다.
 
전왕은 [[알렉산다르 1세 (세르비아)|알렉산다르 1세]]로써, 그는 극도로 보수반동적인보수 반동적인 정치로 국민들의 원성이 높았다. 마침내 그는 [[드라구틴 드미트리예비치]] 육군대령에육군 대령에 의해서 왕비, 시종들과 함께 암살되었다. 그리고 카라조르제비치 가와는 원수지간이었던 [[오브레노비치]] 가문이 멸문되기에 이른다. 그리하여, 페타르 1세는 새로운 왕으로 즉위할 수 있게 되었다.
 
그는 [[니콜라 파시치]]를 총리로 기용하여, 대세르비아주의를 실현하기 위하여 노력했다. 세르비아의 대학생인 [[가브릴로 프린치프]]는 반오스트리아적인 정서를 이용하여 오스트리아 황태자를 사살하였으며(이른바 [[사라예보 사건]]), 오스트리아는 세르비아에 전쟁을 선포하였다. 세르비아는 전승국이 되어, [[1918년]]에 이웃나라 [[몬테네그로]], [[슬로베니아]], [[크로아티아]]를 합병하였다. 이후, '세르비아-크로아티아-슬로베니아 왕국'이 되었고, 페타르 1세는 새 왕국의 왕이 되었다. 그는 [[1921년]]에 서거했다. 그가 서거하고 나서, [[유고슬라비아 왕국]]으로 바꿔어 [[1941년]]까지 존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