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도독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5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218.237.158.92(토론)의 18380752판 편집을 되돌림
(218.237.158.92(토론)의 18380752판 편집을 되돌림)
'''웅진도독부'''(熊津都督府)는 [[660년]](의자왕 20년) [[백제]]가 멸망한 뒤 [[당나라]]가 그 고지(故地)에 설치한 행정 관청[도독부]의관청으로, 5도독부의 하나이다.
 
== 한반도의 웅진도독부 ==
 
신라가 백제를 멸망시킨 후 백제고토를 신라로부터 가로챈 당은 지금의 [[공주시|공주]] 지방에 설치하여, 도독(都督) 왕문도(王文度)를 임명하여, 백제의 유민을 다스리며 통할케 하였다.
신라가 백제를 멸망시킨 후 백제고토를 신라로부터 가로챈 당은 지금의 [[공주시|공주]] 지방에 웅진도독부를 설치, 도독으로 왕문도(王文度)를 임명하여 백제의 유민을 다스리게 하였다. 후에는 5도독을 없애고 통할케 하다가 [[665년]] 백제 왕자 [[부여융]](扶餘隆)을 도독에 임명하여 [[신라]]·[[당나라|당]]과의 화친 맹약을 하였다. 그러다가 [[677년]]([[문무왕]] 17년) 신라가 이를 한반도에서 축출하고 백제고토를 탈환하였다.
그러다가 [[677년]]([[문무왕]] 17년) 신라가 이를 한반도에서 축출하고 백제고토를 탈환하였다.
 
== 웅진도독부의 행정구역 ==
 
웅진도독부는 백제의 옛 영토에 도독부 직할의 13현과 지방 7주등을 설치했다. 단 이 지방 행정체계는 [[백제 부흥운동]]이나 [[나당 전쟁]]등으로 계획으로 그치거나 제 구실을 못하다가 결국 신라에 의해 철폐되었다.
 
0.都督府-백제의 옛 수도인 사비성을 중심으로 충남 대부분의 지역을 직할했다.13현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