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공왕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1 바이트 제거됨 ,  4년 전
본관은 [[순천 박씨|승주]]로, 아버지는 삼중대광 [[박영규 (후백제)|박영규]]이며, 어머니는 [[견훤]]의 딸 [[국대부인]]이다<ref>[http://people.aks.ac.kr/front/tabCon/ppl/pplView.aks?pplId=PPL_4HBK_A9999_2_0000742 한국학중앙연구원 - 한국역대인물 종합정보 시스템 〈국대부인2〉항목]</ref>. [[고려 정종 (3대)|고려 정종]]의 정비로 책봉되었으며, 그녀의 여동생도 정종의 왕비([[문성왕후]])가 되었다. 또한 그녀들은 시아버지 [[고려 태조|태조]]의 제17비인 [[동산원부인]]과도 친자매 사이이다.
 
남편 정종과의 사이에서는 자식을 두지 못했으며, 언제 사망하였는지는 기록이 되어있지 않아 알 수 없다. 사망 후에는 정종의 정비로써 [[태묘]]에 부묘되고, 정종과 합장하여 그 능호를 '''안릉'''(安陵)이라 하였다. 훗날 여러차례에 걸쳐 시호가 가상되어 '''숙절효신경신선목순성정혜안숙문공왕후'''(淑節孝愼景信宣穆順聖貞惠安淑文恭王后)가 되었다. [[후백제 견훤]]
 
한편 태조가 남긴 《[[훈요십조]]》에는 “내가 죽은 후, 차현(車峴) 이남과 금강(錦江) 아래의 사람들에게 벼슬을 주지 말라.(제8조)”라는 내용이 있다. 현대의 일부 학자들은 문공왕후나 [[문성왕후]], [[동산원부인]]을 비롯한 여러 인물들이 왕실 및 중앙 정부와 관련이 있었던 점을 근거로 들어 해당 내용을 허위로 여기기도 한다<ref>{{뉴스 인용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