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보유자로서 브라질이 [[1998년 FIFA 월드컵]]을 위하여 자동적으로 합격할 때 [[코파아메리카]]는 그의 팀을 준비하는 데 자갈루의 주요 기회를 마련하였다. 현저하게 그는 [[1995년]] 토너먼트가 열릴 때까지 선수 혹은 감독으로서 경연에서 전혀 관련되어오지 않았다. 자신의 첫 시도에서 그는 거의 이길 뻔하여 결승전에 도달하였으나 개최국 [[우루과이]]에게 페널티골에 패하였지만 [[1997년]] [[볼리비아]]에서 더욱 낳아졌다. 다시 브라질은 결승전에서 개최국을 향하였으나 이번에 3 대 1의 우승은 자갈루에게 또다른 국제적 타이틀을 주었다.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을 우승하기도 한 브라질은 [[1998년 FIFA 월드컵]]을 우승하는 데 강한 후보였다. 그들은 8강에 도달하는 데 [[칠레 축구 국가대표팀|칠레]]를 통과하기 전에 조별 경기를 우승하였다. [[덴마크 축구 국가대표팀|덴마크]]에 좁은 차이로 우승하고, [[네덜란드 축구 국가대표팀|네덜란드]]에 페널티골로 우승은 자갈루의 팀을 결승전으로 데려갔으나, 전날 스타 스트라이커 [[호나우두]]가 부상을발작을 당할 때일으키자 그들의 기회들은 망쳐지고 말았다. 논쟁적으로 자갈루는 그를 선발하였으나, 그들의자신들의 최고 선수가 명확하게 활약을 못하게되어 브라질은 [[지네딘 지단]]이 이끄는 개최국 [[프랑스 축구 국가대표팀|프랑스]]에게 3 대 0으로 패하고 말았다.
 
자갈루는 브라질에서 막대한 비난을 받았으나 그의 뛰어난 국가적 안의 구성은 쇠약하지 않았다. 클럽 팀들과 몇몇의 더 많은 감독을 맡은 후, 그는 [[2003년]] 조감독으로서조정자로서 국가적 구성으로 돌아왔다. 그는 [[독일]]에서 열린 [[2006년 FIFA 월드컵]]에서 다시 파헤이라 감독 아래의 조감독으로서 팀과 함께 남아있었다. 결국 76세의 나이로 은퇴한 자갈루는 브라질 축구에서 가장 존경할 만한 인물들 중의 하나로 남아있다.
 
== 명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