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고씨: 두 판 사이의 차이

286 바이트 추가됨 ,  5년 전
역대 인물로 [[고운 (조선)|고운]](高雲), 아들 고맹영(高孟英), 손자 제봉(霽峰) [[고경명]](高敬命)이 있다.
 
[[고경명]](高敬命) : 1558년(명종 13) 무오 식년시 문과에 장원급제하였고, 예조참의(禮曹參議) 지제교(知製敎) 독서당(讀書堂)을 역임하였다. 임진왜란 때 의병장으로 활약하다 둘째 아들 고인후(高因厚) 와 함께 금산(錦山)에서 순국(殉國)하였다. 슬하에 [[고종후]](高從厚), [[고인후]](高因厚), 고준후(高遵厚), 고순후(高循厚), 고유후(高由厚), 고용후(高用厚) 6형제와 2녀를 두었다.
 
임진왜란 때 의병장으로 활약하였고, 둘째 아들 [[고인후고종후]](高厚) 함께: 금산고경명(錦山高敬命)에서 순국(殉國)하였다. 첫째 아들 [[고종후]]는아들로 ‘복수의병장’이 되어 진주성 전투에 참가하여 성이 함락되자 김천일(金千鎰), 최경회(崔慶會) 등과 함께 순절(殉節) 하였는데, 이들 3인을 ‘진주 3장사’라 하였다. 차녀 노씨부인도 정유재란 때 순절(殉節)하니 슬하의 두 아들과 딸이 난(難)을 당하여 목숨을 바쳤다. 이들 일가의 충효(忠孝)ㆍ절의(節義)ㆍ의열(義烈)은 높이 살만하였다.
 
[[고인후]](高因厚): 고경명(高敬命)의 둘째 아들로 임진왜란 때 의병장으로 활약하다가 아버지와 함께 금산(錦山)에서 순국(殉國)하였다.
선조는 이들 일가의 죽음을 애도하며 광주에 사당을 짓게하여 [[포충사]](褒忠祠)로 사액하고 [[고경명]]에게 의정부 좌찬성에 추증하고 시호를 충렬(忠烈), [[고종후]]에게 승정원 도승지(承政院都承旨), 이조판서에 추증하고 시호를 효열(孝烈), [[고인후]]에게 예조 참의(禮曹參議), 대광보국 숭록대부 의정부 영의정에 추증하고 시호를 의열(毅烈)이라 내렸다.
 
차녀 노씨부인 : 정유재란 때 순절(殉節)하니 슬하의 두 아들과 딸이 난(難)을 당하여 목숨을 바쳤다.
고부립(髙傅立)은 고종후(髙從厚) 아들로 정묘호란때 의병장이다.
 
[[고경명]](高敬命) 일가의 충효(忠孝)ㆍ절의(節義)ㆍ의열(義烈)은 높이 살만하였다. 그리하여 선조는 이들 일가의 죽음을 애도하며 광주에 사당을 짓게하여 [[포충사]](褒忠祠)로 사액하고 [[고경명]](高敬命)에게 의정부 좌찬성에 추증하고 시호를 충렬(忠烈), [[고종후]](高從厚)에게 승정원 도승지(承政院都承旨), 이조판서에 추증하고 시호를 효열(孝烈), [[고인후]](高因厚)에게 예조 참의(禮曹參議), 대광보국 숭록대부 의정부 영의정에 추증하고 시호를 의열(毅烈)이라 내렸다.
[[고부천]](高傅川)은 호가 월봉(月峯)으로, 고인후(高因厚)의 아들로 조선 중기 문신이며, 사헌부 장령을 역임했다.
 
고부립(髙傅立) : 고종후(髙從厚) 아들로 정묘호란때 의병장이다.
[[고광순]](高光洵)은 호가 녹천(鹿川)으로, 고인후(高因厚)의 사손(祀孫)이며, 조선 말기 의병장이다.
 
[[고부천]](高傅川) : 호가 월봉(月峯)으로, 고인후(高因厚)의 아들로 조선 중기 문신이며, 사헌부 장령을 역임했다.
 
[[고광순]](高光洵) : 호가 녹천(鹿川)으로, 고인후(高因厚)의 사손(祀孫)이며, 조선 말기 의병장이다.
 
=== 현대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