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에나 공화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3년 전
 
=== 페트루치 시대 ===
노베스키 당은 1487년 [[판돌포 테트루치페트루치]]가 통치하던 시에나로 돌아왔다. 판돌포는 서서히 많은 공직 자리들을 거머줬고 그의 장인인 니콜로 보르게세(Niccolò Borghese)가 피렌체와 [[나폴리의 알폰소 2세]]의 지원을 받아, 자신을 제거하려 했다는 음모로 처형시키게 되는 1500년까지 영향력을 키웠고, 판돌포는 그후 시에나에 대한 완전한 장악 할 수 있었다. 독재자이긴 했어도, 판돌포는 예술과 과학과 더불어 경제 향상등 시에나의 번영을 가져다 주었다. 판돌포는 자신의 자리를 아들인 [[보르게세 페트루치]]에게 물려주었지만, 4년만에 보르게세는 [[교황 레오 10세]]의 도움을 받은 그의 친척인 [[라파엘로 페트루치]] 추기경에게 내쫒긴다. 교회로부터 추가 책무를 부여받은, 라파엘로는 군대를 이끌고 판돌포의 막내 아들인 파비오에게 추방당하기 전, 1년간 시에나를 통치했던 라파엘로의 조카인 프란체스코 페트루치를 상대로 공성전을 벌였다. 파비오가 1525년 시에나인들에게 추방당하면서, 페트루치의 시대는 막을 내린다.
 
=== 공화국의 종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