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르 제3왕조"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 바이트 추가됨 ,  1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로봇이 더함: fi:Urin kolmas dynastia)
{{고대 메소포타미아}}
 
'''우르 제3 왕조'''는 [[우르]]에 기반을 둔 [[기원전 2100년]]~에서 [[기원전 2000년|2000년]]경의 [[수메르]] 왕조로, 비교적 짧은 기간이지만, 지역 기반의 정치세력을 유지한 왕조이며, 일부 역사가들은 초기 제국으로 평가하기도 한다.
우르 제3 왕조는 '''수메르 부흥기''' 또는 '''우르 제3 제국'''으로 불리기도 한다.
 
우르 제3 왕조의 탄생에 대한 정확한 정황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몇가지 이론들이 있다.
 
그 중 한 가지는, 원래 장군이었던 [[우르-남무]]가 왕조를 세웠다는 것이다. 이 가설에 의하면따르면 그가, [[우르크]]의 왕 [[우트-헤갈]](Utu-hegal) 왕을 대체하였고, 우트-헤갈은 그 전에 [[구트]] 왕 [[티리간]]도 패위시켰다. [[수메르 왕명록]]에 의하면따르면, '''우트-헤갈'''은 7년동안 재위하였다.
 
다른 한 가지는, [[우트-헤갈]]이 [[우루크]]를 다스릴 때, [[우르-남무]]가 그의 사령관이었다는 것이다. [[우르]]에서 발견된 두 개의 석판에서는 [[우르 남무]]의 생애를 말해주고 있다. 첫번째 가설과 유사하게, 학자들은 [[우르-남무]]가 [[우트-헤갈]]에 반기를 들고, 무력으로 권력을 장악하였을 것으로 추측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