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코모 푸치니"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태그: m 모바일 웹
 
1918년 60세를 목전에 두고 푸치니는 각각 1막으로 된 3부작의 오페라 <외투>, <수녀 안젤리카>, <지안니 스킷키>를 발표, 여전히 쇠퇴할 줄 모르는 필치를 보였다. 또 [[중국]]의 전설로 된 <투란도트>에 착수했으나 인후암 때문에 66세의 생일을 맞기 직전 1924년 11월 29일 수술 때문에 와 있던 [[브뤼셀]]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다. 미완성된 <투란도트>는 푸치니와 알고 지낸 밀라노 음악원 동기후배(푸치니는 생전에 제자를 둔적이 없다, 말이 전해지다 제자로 와전된 것이다)프란코 알파노의 손에 의하여 완성되어 생전에 푸치니와 친교가 있던 명지휘자 [[토스카니니]]의 지휘로 밀라노 스칼라 극장에서 초연되었다.
..
 
== 음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