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나토 브라만테"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도나토 다뇰로 브라만테'''(Donato d' Aguolo Bramante, [[1444년]] ~ [[1514년]])은 [[이탈리아]]의 [[건축가]]이다. [[교황 율리오 2세]]의 부탁으로 [[성 베드로 대성전]]을 고치기 위해 일생을 바친 건축가이다. 처음에는 [[로마네스크 건축]]을 배웠으나, [[1499년]] [[로마]]에 이주하여 고대 건축 양식을 연구하고 중앙당 형식의 성당 건축 양식을 확립하여 명쾌한 선과 웅장한 느낌을 살린 [[바티칸 궁전]], [[밀라노]]의 [[스포르체스코 성]] 등 많은 걸작을 남겼다. 그는 [[르네상스 건축]]의 선구자로 건축사에서 그가 차지하는 비중이 매우 크다.
 
그는 레오나르도 다 빈치의 초기시절에 많은 도움을 주었다. 다빈치보다 일찍 밀라노에 와서 스포르차 가문에게 상당한 신망을 얻고 있었던 그는 수학, 류트 등 관심사가 많았던 다빈치와 친해져 스포르차 가문에 그를 추천하려 많은 공을 드렸다. 그의 추천으로 인해 다빈치는 흰 담비를 안은 여인, 행성들의 가면극 등의 작품을 남길수 있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