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터키 전쟁 (1919–22년):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이 지역은 [[1920년]] [[8월 10일]]에 체결된 [[세브르 조약]]으로 그리스에 귀속된 곳으로 [[1921년]] 1월 그리스군은 장비도 부족하고 보급선도 안전하게 확보하지 못했으나 [[아나톨리아 반도]]로 공격해 터키군과 전투를 벌였다. 그리스군은 4월에 밀려났으나 7월에 다시 공세를 펼쳐 [[아피온카라히사르]]와 [[에스키셰히르]]를 잇는 철도를 넘어 [[터키]]의 [[수도]] [[앙카라]]로 진격했다.
 
터키는 1차 세계대전 후 공화국을 수립했으며, 그리스와의 전쟁에서 대승을 거둔 1922년 8월30일을 국경일로 기념한다.<ref>http://news.khan.co.kr/kh_news/cp_art_view.html?artid=20140827213913A&code=970207</ref>
그리스군이 앙카라 외곽 40km까지 진격해오자 [[대통령]] [[케말 파샤]]는 군대를 이끌고 [[1922년]] 9월에 [[사카리아 강]]에서 전투를 벌였다. 터키군은 [[사카리아 전투]]에서 그리스군을 무찌르고 대승을 거두었고 이 전투에서 거의 전멸한 그리스군은 아나톨리아에서 쫓겨나고 그리스는 군사 [[쿠데타]]가 일어나 왕정이 무너졌다.
 

편집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