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욱 납치 암살 사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유신 후반 당시 [[박정희 정권]]의 비리를 폭로하며 마찰을 빚다가 제8대 [[대한민국 국가정보원|중앙정보부]][[대한민국의 국가정보원장|장]] [[김재규]]의 꾐과 프랑스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 공사 [[이상열 (1929년)|이상열]]의 농간에 의하여 1979년 10월 7일을 기하여 [[파리 (프랑스)|파리]]에서 의문점을 남긴 채 납치 암살된 [[김형욱]]에게는 1982년 6월 4일을 기하여 [[서울가정법원]]에서 1차 사망 선고가 내려졌고 1984년 10월 8일을 기하여 [[서울고등법원]]에서 2차 사망 선고가 내려졌으며 1990년 10월 22일을 기하여 [[서울중앙지방법원|서울지방법원]]에서도 3차 사망 선고가 내려졌다.
 
김형욱 납치 암살 사건 당시 프랑스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 공사였던 [[이상열 (1929년)|이상열]]은 [[김형욱 실종암살 사건|김형욱 납치암살사건]]의 유일한 핵심 증인이기도 한데 훗날 1998년 6월, 그는 이 사건에 관한 [[대한민국 국가안전기획부|국가안전기획부]](지금의 [[대한민국 국가정보원|국가정보원]])의 진상 규명 과정에서 "나 [[이상열 (1929년)|이상열]]과의 면담은 No라고 기록해 달라. 입수한 정보를 누설하지도 않고 발설하지도 않는 것은 정보관계자로서의 절대 소임이다."라고 하며 끝내 배후를 밝히지 않았다.
 
이후 2005년 12월에는 미국에서[[미국]]에서 김형욱의[[김형욱]]의 가묘가 발견되기도 했다.
 
== 외부 링크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