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 부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576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대한민국 ==
===대한민국 한자부활의 역사===
{{출처 필요 문단|날짜=2013-03-15}}
[[대한민국]]에서는 건국 직후 [[1948년]]에 한글 전용법이 제정되어 "[[대한민국]]의 공용문서(文書)는 [[한글]]로 쓴다. 다만, 얼마 동안 필요한 때에는 [[한자]]를 병용할 수 있다." 라고 정해졌다. 이 때문에, 공문서나 교과서에 대해서는, 한자의 사용은 한글과 한자의 병용방식으로 제한되게 되었다.
 
대학에서는, 학부별로 학장의 재량으로 졸업 자격에 한자 시험의 자격이 요구되는 경우가 많다. 그 수준은 대학마다 달라, 대체로 2급(2000-2800글자)에서 3급(1000-1800글자)이 통과에 필요한 한자수이다. 현재, 한국에서 일상적으로 한자 혼용을 하는 출판물은 한문 관계의 서적을 제외하면 법학서적 등에 제한되고 있다.
===대한민국에서 한자 부활을 해야하는 필요성===
====대한민국에서 한자 부활을 해야하는 필요성에 대한 개관====
대한민국에서 한자 부활을 해서 한자사용을 널리 하면 여러가지 언어문제가 해결된다.
특히 인터넷에서의 검색문제가 대거 해결된다.
====한자식 신조어를 대거 만들어 내기가 어렵다====
구제역(口蹄疫)은 가축에 대한 전염성이 높은 급성 전염병이다.
구제역(口蹄疫)이 한자어로서 한자를 조합하여 생성된 단어이다.
그러나 대한민국에서 한자를 폐지하다시피 한 이후 한자를 잘 모르는 대다수의 대한민국국민들은 이러한 한자식 신조어를 만들수 없다.
대한민국에서 한자부활을 하면 이러한 한자식 신조어를 대거 만들어 낼수 있다.
====동음이의어의 혼동이 적다====
친정은 親庭과 親政의 동음이의어이다.
그런데 親庭과 親政을 친정이라는 한글로만 표기하여서 구분이 어렵다.
한자부활을 하여 한자를 널리 사용하면 이러한 親庭과 親政의 구분이 용이해진다.
====인터넷시대이후 한국어의 인터넷검색을 원활하게 할수 있다====
인터넷시대이후 인터넷에서 親庭과 親政 아닌 친정을 검색하면 너무 검색결과가 많아 찾기가 어렵다.
한자부활을 하여 한자를 널리 사용하면 인터넷에서 친정 아닌 親庭과 親政으로 검색결과를 찾기가 용이해진다.
 
==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

편집

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