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초 (촉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7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잔글 (clean up, replaced: {{삼국지 중요 등장 인물}} → {{삼국지 주요 등장인물}} using AWB)
태그: m 모바일 앱
== 생애 ==
=== 마등의 장남 ===
어렸을 때부터 건장하였다. [[아버지]] [[마등]]은 정서장군(征西將軍)으로서 관우에서관서 지역에서 독자 세력을 구축한 세력가 중 한 명이었다. [[건안]] 초, 마등이 [[양주 (涼州)|양주]]에서 진서장군(鎭西―) [[한수 (후한)|한수]]와 [[전쟁]]을 벌였다. 한수의 장수 [[염행]]도 마초와 마찬가지로 [[이름]]이 났기에 서로 겨루었다. 염행이 [[모 (무기)|모]]로 마초를 찌르려 했는데 모가 부러졌다. 염행이 당황하지 않고 부러진 모로 마초의 [[목]]을 가격해 마초는 [[죽음]]의 [[문]]턱을 다녀왔다.<ref name='요단강'>어환(魚豢), 《[[위략]]》 ; 배송지 주석, 《삼국지》15권 위서 제15 [[장기 (후한)|장기]]에서 인용</ref> [[사례교위]] [[종요]]가 [[관중 (지명)|관중]]으로 부임해 한수와 마등을 화해시켰다.
 
[[202년]] [[원담]]·[[원상 (후한)|원상]] [[형제]]가 [[곽원 (후한)|곽원]]과 [[고간 (후한)|고간]]을 보내 [[하동군 (중국)|하동군]]을 찔렀다. 마초는 종요의 독군종사(督軍從事)가 되어 그 토벌을 도왔다. 평양현(平陽縣)에서 맞붙어 유시에 맞은 [[다리 (해부학)|다리]]를 자루로 싸매면서까지 분전한 끝에 격파하였다. 곽원의 [[머리]]는 마초의 부장 [[방덕]]이 취하였다. 이윽고 [[서주 (중국)|서주]][[자사 (관직)|자사]]를 거쳐 간의대부(諫議大夫)에 임명되었으나 취임하지는 않았다. [[208년]]<ref>건안 15년은 오기이다.</ref> 마등은 [[위위]]를 받고 조정으로 들어갔다. 마초가 편장군(偏將軍)에 도정후(都亭侯)를 받고 마등의 세력을 통솔하였다. [[동생]] [[마휴]]와 [[마철]]도 각기 봉거도위(奉車都尉)와 [[기도위]]에 임명되어 [[가족]]들과 [[업 (지명)|업]]으로 이주하고 마초만이 남았다.<ref name='마초맨'>어환, 《전략》(典略) ; 배송지 주석, 《삼국지》36권 촉서 제6 마초에서 인용</ref>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