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1년 전
잔글
<!--[[뉴질랜드의 역사]]와 동기화 필요-->
[[파일:Endeavour replica in Cooktown harbour.jpg|right|thumb|250px|[[제임스 쿡]]의 인데인버 호 복제]]
뉴질랜드를 처음으로 찾은 유럽인은 [[1642년]] 남섬 서해안에 도착한 네덜란드의 [[아벌 타스만]]이었다. 그는 이곳을 고향네덜란드에 제일란트의위치한 [[제일란트 주]]의 이름을 따서 '노바젤란디아'라고 명명하였으며, 뉴질랜드는 이 말의 영어식 번역이다. 타스만 이후 뉴질랜드를 찾은 사람은 영국의 탐험가 [[제임스 쿡]] 선장이었다. 쿡 선장은 1769~1777년에 걸쳐 여러 차례 이 지역을 답사하였다. 이어 [[1814년]] 런던에서 선교사가 와서 개신교 선교를 시작하였다. 그 무렵 이곳은 [[오스트레일리아]] [[뉴사우스웨일스 주]]의 식민지로서, 고래와 바다표범잡이의 기지로 이용되고 있었다.
 
[[1840년]] [[마오리족]]은 자신들을 보호해주는 대가로 뉴질랜드의 통치권을 영국에 양도하는 [[와이탕이 조약]]을 체결하였다. 그 이후부터 뉴질랜드회사, 오타고협회, 캔터베리협회 등을 통하여 각지에서 이민자가 건너오기 시작하였다. [[1880년대]] 초 냉동선이 개발되자 오지에서도 농목업이 발전하였고, [[1852년]]에는 뉴질랜드 헌법에 따라 뉴질랜드 정부가 들어서게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