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렐 히네크 마하"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잔글
[[Image:Macha karel.jpg|thumb|right|카렐 히네크 마하]]
'''카렐 히네크 마하''' (<small>체코어:</small>Karel Hynek Mácha, [[1810년]] [[11월 10일]] [[프라하]] - [[1836년]] [[11월 5일]] [[리토메르지쩨리토메르지체]](Litoměřice))는 [[체코어|체코]] 시인으로 체코 [[낭만주의]]의 가장 중요한 대표 작가이다.
 
[[1824년]]-[[1830년]] 시립 [[김나지움]]에서 독일어로 공부하고 집에서는 체코어를 썼다. [[프라하]]에서 [[철학]]을 공부하기 시작하고, [[1836년]] 법학 학위를 받고 [[리토메르지체]](Litoměřice)의 법원에서 변호사 연수생으로 일하기 시작한다. [[폴란드]] 혁명을 접하고 도우면서 경찰들과 점차 잦은 문제를 일으킨다. [[프랑스 혁명]]을 동경한다. 배우로도 활동한다. 가장 큰 취미는 [[성 (건조물)|성]]들을 찾아다니며 여행하는 것이었다. 마린카 슈티호바와 사랑에 빠지나 세상을 떠나버린다. 그녀의 죽음 이후에 마하의 작품은 더욱 비극적이 된다. 극장에서 알게 된 엘레오노라 숀코바와 만나면서 아들을 낳고 결혼을 하려 한다. 그러나, 법무 보조원으로 일을 시작한지 몇 주 되지 않아 잠시 앓다가 세상을 떠난다.

편집

45,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