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출처 필요|날짜=2013-11-25}}
[[파일:Gavrilloprincip.jpg|thumb|250px|형무소에서에서 찍은 가브릴로 프린치프의 사진]]
'''가브릴로 프린치프'''({{llang|bs|Gavrilo Princip}}, {{llang|sr|Гаврило Принцип}}, [[1894년]] [[7월 25일]]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오블랴이(Obljaj) ~ [[1918년]] [[4월 28일]]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현재의 [[체코]]) [[테렌진]])는 [[남슬라브]] 통일을 목표로 삼은 [[보스니아]]의 [[세르비아]]계 민족주의자이다.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추정상속인]] [[프란츠 페르디난트]]와 그의 아내 [[조피 호테크|조피]]를 [[1914년]] [[6월 28일]] [[사라예보]]에서 저격, 살해한 [[사라예보 사건]]의 당사자이기도 하다.
 
프린치프는 1911년부터 세르비아 육군 장교들이 결성한 비밀 결사 조직인 [[흑수단]], 보스니아의 [[범슬라브주의]] 혁명 조직인 청년 보스니아 대원으로 활동했다. 이들 단체는 범슬라브주의의 한 갈래로 나온 남슬라브주의 운동을 주장했다. 남슬라브주의 운동은 [[1878년]] [[오스만 제국]]으로부터 독립한 [[세르비아 왕국]]이 주도하였으며 남슬라브족을 중심으로 하는 단일 국가 건설을 주장했다.
1878년 [[보스니아]]는 세르비아와 합치며 독립하려고 했지만 [[베를린 조약 (1878년)|베를린 조약]]에 따라 세르비아 왕국만이 독립하고 보스니아는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에 넘어가고 만다. 세르비아계 보스니아인인 프린치프를 비롯한 남슬라브주의자들은 보스니아가 독립하여 세르비아와 합치는 것을 원했는데, 오스트리아는 [[러시아 제국]]의 지원을 받으며 남슬라브 운동을 부추기는 [[세르비아]]를 제지할 구실을 찾고 있었다.
 
그런데 [[사라예보 사건]]이 터지자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은 [[세르비아]] 영토 내에서 수사를 하게 해달라는 등의 요구를 담긴 통첩을 보냈다. 세르비아는 요구를 대부분 수락한다고 밝혔지만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은 세르비아에 [[선전 포고]]를 하여 [[제1차 세계 대전]]이 시작되었다. 프린치프는 재판을범행 거쳐당시에 징역형을미성년자였기 언도받았으며,때문에 사형을 집행할 수가 없었기 때문에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 법원으로부터 징역 20년을 선고받았다. 전쟁이 끝나기 전에 테렌진 감옥에서 25세의 나이로 폐결핵으로 사망했다.
 
{{위키공용|Gavrilo Princi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