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리용 전투"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잔글
서로 잘 지내지 못했던 몽칼름과 보드레이유는 영국군에 대한 방법에 관해서도 의견이 달랐다. 프랑스군의 구성은 5,000명의 정규군에 약 6,000명의 민병대, 그리고 인원면에서 제한된 동맹 인디언 전사들뿐이었다. 이에 반해 영국군은 5만명으로 보고되어 있었다. 전투 경험은 별로 없었던 보드레이유는 프랑스군을 카리용과 루이스버그에 각각 5,000명씩 나누길 바랐다. 그 후에 3,500명의 엄선한 병력을 뉴욕 식민지 북서부에 있는 모호크 강으로 파견하고자 했다. 몽칼름은 그것을 어리석은 발상이라고 생각했다. 이 방식은 영국군은 아주 간단하게, 방어전에 사람을 할애할 것임이 틀림없었다. 보드레이유의 의견이 우세한 가운데 몽칼름은 1758년 6월, 퀘벡에서 카리용으로 향했다.
=== 영국군의 준비 ===
제임스 에버크롬비 장군 하에 영국군은 [[윌리엄 헨리 요새]] 터 근처에 병력을 모았다. 이 요새는 조지 호수 남단에 있었지만, 전년의 프랑스군에 의해 포위전 후 파괴되어 있었다. 군은 총 16,000명이었으며, 1758년의 이 시점에서 북아메리카에 배치된 군으로서는 최대 규모였다. 원군으로 존 머레이의 제42 보병연대​​(하이랜드 연대 첫째 대대)와 제27 보병연대​​, 제44 보병연대​​, 제46 보병연대, 제55 보병연대로 구성된 6,000명의 정규 부대, 그리고 제60 보병연대의 1 대대와 4대대, 또한, 뉴잉글랜드의 코네티컷, 매사추세츠만, 뉴욕, 뉴저지, 로드아일랜드의 각 식민지의 민병대가 있었다. 1758년 7월 5일, 이 부대는 배에 탑승, 다음 날인 6일 조지 호수의 북쪽 해안에 도착했다.
 
=== 프랑스군의 준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