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드미트리 1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보리스 고두노프 링크
잔글
(보리스 고두노프 링크)
이후 차르의 자리는 표도르의 장인인 [[보리스 고두노프]]에게 돌아가게 된다. 그러나 류리크 왕조 출신이 아닌 사람이 계승한 데 대해 내부적인 반발이 있게 되고, 어려서 죽은 이반 4세의 또다른 아들인 [[우글리치 공 드미트리|드미트리 2세]]가 사실 어딘가에 살아 있으며, 류리크 왕조를 부활시키기 위해 돌아온다는 소문이 퍼지게 된다.
 
[[보리스 고두노프의고두노프]]의 치세 동안 각종 자연재해와 질병이 일어나면서 보리스를 성토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게 된다. 이러한 분위기에 편승하여 드미트리를 자칭한 세 명의 인물이 나타나는데, 그 중 가짜 드미트리 1세는 성공적으로 차르의 자리에까지 오르게 되었다. 그의 치세 기간은 10개월이었다.
 
== 참칭 이전 ==
원래 그리고리는 수도사였다. 수도사 생활을 견디지 못한 그리고리는 수도원을 떠나 [[1601년]]경에는 [[모스크바]]에 거주한다. 그리고 당시부터 그리고리는 스스로가 이반 4세의 아들인 드미트리 2세라고 실제로 믿고 있었다. 당시 드미트리 2세의 귀환에 관한 불온한 소문을 조사하던 보리스는[[보리스 고두노프]]는 그리고리를 체포하려 하였으나 그는 [[카자흐]]로 달아난 후였다.
 
이후 그리고리는 모스크바와 경쟁 관계에 있던 [[폴란드]]로 망명하여 자신이 이반 4세의 아들 드미트리 2세라는 주장을 편다. 그리고 몇몇 폴란드 귀족들이 그리고리의 주장에 동조하게 된다. 거기서 그리고리는 [[마리나 므니제치]]라는 폴란드 귀족의 딸을 사랑하게 되었는데, 이를 통해 폴란드 귀족들의 후원을 받는 동시에, 폴란드의 가톨릭을가톨릭 교회 후원하겠다고 약속한다. [[예수회]]도 가짜 드미트리에게 자금과 교육을 지원했다.<ref> [[폴란드-모스크바 전쟁 (1605년-1618년)]] 폴란드 침공 참조</ref>
 
== 모스크바 침공 ==
폴란드에서 지지세력을 모은 가짜 드미트리 1세는 [[1604년]] 폴란드인과 카자크인으로 구성된 군대를 이끌고 러시아를 침공한다. 러시아 서부의 [[스몰렌스크]]를 통과한 가짜 드미트리는 모스크바로 진격한다. 가짜 드미트리 1세의 진격에 놀란 보리스는[[보리스 고두노프]]는 그리고리의 숙부를 데려와 그가 가짜임을 밝히고, 진짜 드미트리([[우글리치 공 드미트리|드미트리 2세]])는 정말로 죽었음을 재확인시켰다. 그러나 가짜 드미트리 1세 측에서는 드미트리 2세의 시체에 대해, 사실은 암살 기도를 미리 눈치채고 자신과 나이가 비슷한 소년에게 드미트리 2세인 것처럼 하라고 대역을 시켜놨다고 하면서 그 시체는 그때 살해당한 자신의 대역이라고 주장했기 때문에, 가짜라고 밝혀도 소용이 없었다. 가짜 드미트리 1세 측에서 이렇게 해명하자 보리스에 반대하고 가짜 드미트리 1세를 지지하는 지역은 점점 늘어났다.
 
하지만 가짜 드미트리 1세의 부대는 아무렇게나 모인 잡다한 세력을 규합한 것에 지나지 않아, 잘 훈련된 보리스의 진압군에 연전연패를 당하게 된다. 그런데 [[1605년]] 4월, 보리스가 급사하고, 그의 군대를 지휘하던 [[표도르 바스마노프|표도르]]마저 가짜 드미트리 1세에게 투항하여 전세가 일거에 역전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