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영 제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대영제국 표}}
{{영국의 역사}}
'''대영 제국'''(大英帝國, {{lang|en|British Empire}}) 혹은 '''영국 제국'''(英國帝國)은 15세기 유럽인들이 해양을 통해 [[유럽]] 밖으로 진출한 [[대항해 시대]] 이후 [[1931년]] [[영국 연방]]이 성립할 때까지 [[영국]]에 복속되거나 영국이 건설한 세계 각지의 식민지와 통치 지역을 거느린 [[제국]]을 통틀어 일컫는 말이다. [[1921년]] 당시 전 세계 인구의 약 4분의 1에 해당하는 4억 5천8백만 명 이상의 인구와 지구 육지 면적 1/4에 해당하는 대략 35,500,000 ㎢의 영토를 차지했다. 그 결과, 영국은 가장 거대한 식민지를 차지하게 되었으며, 세계 역사상 가장 큰 영토(식민지 포함)를 가진 나라가 되었다. 그리고 19세기 말부터 20세기 초에 걸친 영국령 식민지의 규모에 기인하여 '''해가 지지 않는 나라''' 라는 말이 생기기도 하였다. 그러나 [[제1차 세계 대전]]과 [[제2차 세계 대전]]을 거치면서 많은 영토가 독립해 나갔으며, 현재는 영국 본토인 [[그레이트브리튼 섬]]과 [[북아일랜드]], [[영국의 해외 영토|잔류 해외 영토]] 등을 제외한 대부분이 독립하여 [[영국 연방의연방]]의 형태로 남아있다.
 
== 기원 (1497-1583)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