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64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영어판 분류 정보를 이용.+분류:옥스퍼드 대학교 동문; 예쁘게 바꿈
 
== 초기 정치 경력 ==
[[파일:Risto Ryti Home 1918.jpg|thumb섬네일|right오른쪽|뤼티가 1918년-1935년에 살았던 집.]]
1918년 [[핀란드 내전]]이 터지자 뤼티는 어느 한쪽에도 가담하지 않고, 적군이 장악한 [[헬싱키]]에서 지하에 숨어 지냈다. 그러나 내전 이후 뤼티는 정치에 깊숙히 관여하게 되었다. 1919년 [[국민진보당 (핀란드)|국민진보당]] 소속으로 [[핀란드 의회|의회의원]]에 선출되었는데, 당시 나이 30살로 의원들 중 두 번째로 어렸다. 같은 해, 국민진보당 동료 [[카를로 유호 스톨베리]]가 초대 공화국대통령으로 선출되었다.{{sfnp|Turtola|2000|page=405}} 뤼티는 1919년-1924년, 1927년-1929년 의회의원을 역임했다. 의원으로서 법무위원회, 재무위원회 위원장을 지냈다. 1924년-1927년에는 [[헬싱키 시 평의회]] 평의원을 역임했다.
 
핀란드 역사학자 마르티 투르톨라(Martti Turtola)에 따르면, 뤼티의 이른 정치적 성공은 뤼티의 자유주의적, 민주주의적, 공화주의적 성향이 내전 직후 잘 먹히는 분위기였기 때문이라고 한다. 국민진보당이 군소정당으로 쪼그라드는 와중에도 뤼티 개인은 정치적으로 계속 성공했는데, 이는 뤼티가 경제 전문가로 인식되었기 때문이기도 했고, 어느 당파에도 속하지 않는 중립적 공직자 위치를 자처했기 때문이기도 했다.<ref name="Turtola">Martti Turtola, "Risto Ryti: A Life for the Fatherland"</ref>
 
1921년, 32살의 뤼티는 [[유호 벤놀라]] 내각의 [[핀란드의 재무장관|재무장관]]으로 입각했다. 1924년까지 재무장관직을 두 차례 연임했다. 1923년에는 스톨베리 대통령이 뤼티를 [[핀란드 국립은행]] 총재로 임명했다.<ref >{{웹 인용
뤼티는 [[핀란드 사회민주당|사회민주당]]의 [[배이뇌 탄네르]], [[농업동맹]]의 대통령 [[퀴외스티 칼리오]]와 신뢰관계를 구축했다. 1939년 가을, 뤼티는 총리직을 제안받았다. 처음에는 거절했지만 11월 30일 [[겨울전쟁]]이 터지면서 받아들였고 12월 1일 취임했다. 뤼티는 비관주의도 낙관주의도 아닌 상황의 현실적 분석에 주력했고 외무장관 탄네르와 이 전쟁이 최대한 빨리 끝나야 한다는 데 동의했다. 뤼티와 탄네르는 모두 영어가 유창했고 서방과 가까운 정치인들이었다.{{sfnp|Turtola|2000|page=408}}
 
전쟁 초기 단계에 소련은 [[테리요키]]에 [[핀란드 민주공화국]]이라는 괴뢰정부를 세우고 뤼티-탄네르 내각과는 대화 창구를 닫아버렸다. 1939년 12월에서 1940년 1월 사이 핀란드 육군은 결사적으로 방어전에 임해 전술적 승리를 거둠으로써 외교적 협상의 여지를 마련했다. 결국 소련은 테리요키 괴뢰정부를 버리고 [[스톡홀름]]을 통해 핀란드와 협상을 모색했다. 영불 서방 연합국이 전쟁에 개입하려는 낌새를 보인 것도 소련이 협상에 나선 요인이기도 했다.{{sfnp|Turtola|2000|page=409}} 뤼티는 다른 각료들을 설득해 1940년 3월 13일 [[모스크바 평화 조약]]에 조인했다. 이 조약으로 핀란드는 영토의 5분의 1을 소련에게 빼앗겼고, 그 빼앗긴 땅에 살던 카리알라인 40만 여명은 난민 신세가 되었다.
 
[[파일:Ryti descends from the parliament building.jpg|thumb섬네일|1940년 12월 19일 취임 선서를 하고 홀로 의회를 나오는 뤼티. 뤼티의 전임자 칼리오가 같은 날 심장발작을 일으켜 사망했다.]]
뤼티는 그 전임자 [[아이모 카얀데르]]에 비해 유능한 총리임을 입증했다. 8월, 칼리오 대통령이 [[뇌졸중]]을 일으켜 와병하면서 국무는 총리 뤼티와 군부의 [[칼 구스타프 에밀 만네르헤임|만네르헤임 원수]], 기업가이자 장군 [[루돌프 발덴]], 그리고 외무장관 탄네르가 도맡게 되었다. 이런 상황에서 평화조약을 주도했던 뤼티는 유력한 다음 대통령 후보로 부상했다.{{sfnp|Turtola|2000|page=409}}
 
1940년 8월 뤼티는 소련의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 독일과의 비밀 군사 협력에 동의했다. 시간이 지날수록 독소 양대 독재 강대국의 충돌 가능성은 가시화되었다. 이때만 해도 독일의 반대자들조차 독일이 소련을 침공할 경우 소련은 독일을 제대로 막아내지 못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뤼티는 독일이 소련일 공격할 경우 앞서 겨울전쟁 때 잃어버렸던 땅을 회복할 수 있는 가능성을 기대했다.
 
[[파일:Hitler Mannerheim Ryti.jpg|thumb섬네일|right오른쪽|1942년 만네르헤임의 75세 생일을 기념해 핀란드를 방문한 [[아돌프 히틀러|히틀러]]. 가장 오른쪽 사람이 뤼티.]]
1941년 6월 독일의 소련 침공이 개시([[바르바로사 작전]])되었다. 핀란드는 며칠 뒤 소련군이 핀란드를 공습하여 참전 명분이 주어질 때까지 형식적 중립을 취했다. 뤼티는 라디오를 통해 [[계속전쟁]]의 개전을 선언하고 독일이 소련에 대한 전쟁에서 승리할 것이라고 연설했다. 이 연설은 나중에 전범재판에서 뤼티에게 불리한 증거로 채택되게 된다. 나중에 뤼티는 독일이 총체적 승리를 거둘 것이라 기대하지는 않았지만 독일군이 소련군을 이길 것이라고 전망했었다고 밝혔다.{{sfnp|Turtola|2000|page=410}}
 
핀란드군은 겨울전쟁 때 빼앗겼던 영토를 재확보하고 그 너머 완충지대까지 마련했다. 의회의원 다수는 겨울전쟁 이전 국경을 넘는 것이 좋은 생각이 아니라고 보았고, 탄네르의 사민당은 [[동카리알라 군정청|동카리알라 정복]]에 반대했다. 뤼티는 사민당이 내각에 잔류하도록 탄네르와 사민당을 설득해 대연정을 계속 유지했다. 1941년 1월에서 1943년 3월 사이 핀란드 연정에는 극우정당 [[애국인민운동]](IKL)도 참여했다.<ref>Martti Turtola, "Risto Ryti: A Life for the Fatherland", Sakari Virkkunen, "The Finnish Presidents II", and "The Republic's Presidents 1940-1956" / Tasavallan presidentit 1940-1956)</ref>
 
본래 뤼티의 대통령 임기는 칼리오가 다 못채운 임기 동안만, 즉 1943년까지만 유지되기로 되어 있었다. 하지만 전쟁통에 차기 선거를 준비할 상황이 되지 못하자 1937년 다시 수정헌법을 통해 간접선거를 하여 뤼티가 재선출되었다. 뤼티는 자신이 핀란드를 전쟁으로 끌고 갔기에 책임을 져야 한다고 보고 대통령직을 계속 수행하기를 원했다. 1942년 겨울을 지나면서 뤼티와 만네르헤임은 독일의 승리 가능성에 의구심을 품게 되었지만 뤼티는 결국 대통령직 연임을 받아들였다.{{sfnp|Turtola|2000|page=411}}
|year=1994
}}
* {{서적 인용|이탤릭체=예
|editor1-first=Ulpu |editor1-last=Marjomaa
|title=100 faces from Finland |year=2000 |isbn=951-746-215-8 |publisher=Finnish Literature Society
|직책 = [[핀란드의 총리]]
|대수=14
|임기 = [[파일:Logo of the Prime Minister of Finland.svg|center가운데|x30px]]1939년 12월 1일 – 1940년 12월 19일
}}
{{전임후임
|전임자= [[퀴외스티 칼리오]]
|후임자= [[칼 구스타프 에밀 만네르헤임]]
|임기=[[파일:Presidential Standard of Finland (1920-1944 1946-1978).svg|center가운데|x30px]]1940년 12월 19일 – 1944년 8월 4일
|대수=5
|직책=[[핀란드의 대통령|핀란드 공화국대통령]]
{{전거 통제}}
{{기본정렬:뤼티, 리스토}}
 
[[분류:1867년 태어남]]
[[분류:1951년 죽음]]
[[분류:국민진보당의 정치인]]
[[분류:핀란드의 재무장관]]
[[분류:옥스퍼드 대학교 동문]]

편집

1,140,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