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8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ISBN 매직 링크 제거
[[파일:Guerre de cent ans (1435).svg|right|thumb|1435년 백년 전쟁 상황 지도. 붉은색이 잉글랜드 영역이고, 푸른색이 프랑스 영토이다.]]
 
[[백년 전쟁]]은 1337년 프랑스 왕위 계승을 둘러싸고 [[잉글랜드 왕국]]과 [[프랑스 왕국]] 간에 분쟁이 일어난 것을 계기로 발발하였다. 참고로 백년 전쟁이라고는 하지만, 중간 중간에 가끔씩 휴전 기간이 있기도 하였다. 거의 모든 전투는 프랑스 영토 내에서 일어났으며, 잉글랜드군의 공격과 횡포로 인하여 프랑스 경제는 거의 마비 상태에 이르렀다.<ref>John Aberth. ''From the Brink of the Apocalypse'',Routledge, 2000 {{ISBN |0-415-92715-3}}, 9780415927154 [http://books.google.co.uk/books?id=4xyp-SscNBkC&pg=PA85 p. 85]</ref> 프랑스 인구수는 이전 세기에 휩쓸었던 [[흑사병]]의 피해 이후 아직 회복 단계에 이르지 못한 상태였으며, 상인들은 외국 시장으로부터 철저하게 고립되어 있었다. 잔 다르크가 등장할 무렵에 잉글랜드는 이미 프랑스 영토를 거의 점령하였으며, 프랑스는 거의 30년 동안 단 한번도 승리를 거두지 못한 실정이었다. 역사학자 켈리 드브라이스는 “13세기 프랑스 왕국에는 그림자만이 짙게 드리워져 있었다.”라고 표현하였다.<ref>DeVries, pp. 27–28.</ref>
 
잔 다르크가 태어난 당시 프랑스 국왕은 [[샤를 6세]]였는데, 종종 발작을 일으키곤 하였기 때문에 나라를 제대로 통치하기 어려워하였다.<ref>{{웹 인용|url=http://www.history.ac.uk/richardII/charlesVI.html |title=Charles VI |publisher=Institute of Historical Research |accessdate=9 March 2010}}</ref> 그리하여 샤를 6세의 남동생인 [[오를레앙 공작 루이 1세 드 발루아|오를레앙 공 루이]]와 샤를 6세의 사촌인 [[용맹공 장|부르고뉴 공작 장]] 간에 프랑스 섭정 및 샤를 6세의 자녀들에 대한 법정 후견인 자리를 놓고 치열한 권력 다툼이 벌어지게 되었다. 이들 간의 다툼은 샤를 6세의 왕비인 [[바이에른의 이자보]]와의 간통 및 왕손들의 납치 혐의 고소로까지 격화되었다. 결국 1407년 부르고뉴 공작의 지시로 오를레앙 공작은 암살당하기에 이르렀다.<ref>{{웹 인용|url=http://www.burgundytoday.com/historic-places/history-of-burgundy/dukes-of-burgundy.htm |title=The Glorious Age of the Dukes of Burgundy |publisher=Burgundy Today |accessdate=9 March 2010}}</ref>
그 가운데 몇몇 주요 문제점들을 열거하자면 다음과 같다. 우선 교회법상 코숑 주교는 종교재판을 지휘할 수 있는 권한을 갖고 있지 않았다.<ref>The retrial verdict later affirmed that Cauchon had no authority to try the case. See also ''Joan of Arc: Her Story'', by Regine Pernoud and Marie-Veronique Clin, p. 108. The vice-inquisitor of France objected to the trial on jurisdictional grounds at its outset.</ref> 그런 그가 종교재판관이 된 것은 잔에 대한 종교재판에 자금을 대준 잉글랜드 정부의 지지를 등에 업은 덕분이었다. 잔에게 불리한 증언을 모으는 일을 위탁받은 성직공증인 니콜라스 바이는 잔에게 불리한 증언을 찾으려고 노력했지만, 찾지 못하였다.<ref>[http://www.stjoan-center.com/Trials/null03.html Nullification trial testimony of Father Nicholas Bailly]</ref> 이렇게 잔의 혐의를 입증할 수 있는 증거들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종교재판이 강행되었다. 나중에 법정 서기들은 상부의 강압에 못 이겨 재판 기록을 잔 다르크에게 불리하도록 일부 날조했다고 고백했다. 심지어 잔에게는 자문관이나 변호인의 도움을 받을 권리를 박탈함으로써 교회법을 또 한 번 위반하였다. 법정에는 그녀를 도울 증인조차 나오지 않았다. 제1차 공개심리 때, 잔은 법정에 출석한 사람들이 모두 자신을 반대하고 배척하는 사람들이라는 점을 지적하고, 프랑스 측의 성직자들도 마땅히 이 법정에 초대받아야 한다고 주장하였다.<ref>Taylor, Craig, ''Joan of Arc: La Pucelle'' p. 137.</ref>
 
절대적으로 불리한 입장에서 잔 다르크는 홀로 자신을 변호했다. 제대로 된 교육을 받은 적이 없는 농가 출신의 18살 된 소녀가 연륜 있는 주교들과 신학자들로 구성된 심판관들과 그들의 끈질긴 유도 심문에 맞서 펼친 변론은 놀라울 정도로 논리적이고 이성적이었다. 심판관들은 읽고 쓸 줄도 모르는 그녀의 유려한 변론에 여러 번 말문이 막히기도 했다. 한 예로, 재판관들이 잔에게 “그대는 자신이 지금 은총의 상태에 있다고 생각하는가?” 하고 묻자 잔은 다음과 같이 대답하였다. “만약 제가 은총의 상태에 있지 않다면, 하느님께서 제게 은총을 베풀어주시기를 바랍니다. 만약 제가 은총의 상태에 있다면, 하느님께서 제게 계속해서 은총을 주시기를 바랍니다.”<ref>Condemnation trial, p. 52.[http://www.fordham.edu/halsall/basis/joanofarc-trial.html].</ref> 이 질문은 잔에게 놓은 덫이었다. 은총의 상태란 모든 죄악으로부터 해방된 상태를 의미하는 것으로, 이 질문은 대단히 어려운 신학적 문제를 담고 있었다. 교회는 어느 누구도 스스로 자신을 하느님의 은총 안에 있다고 함부로 단언할 수 없다고 가르치는데, 만약 잔이 그렇다고 답변했다면 그녀는 이단으로 유죄 판결을 받았을 것이다. 또한, 만약 잔이 아니라고 대답했다면 그것은 그녀 스스로 자신이 죄악의 상태에 있음을 인정하는 셈이 되었을 것이다. 당시 법정 공증인의 증언에 의하면, 잔을 심문한 자들은 예상치 못한 그녀의 대답에 어찌할 바를 몰라 무척 당황스러워했다고 한다.<ref name="Pernoud">Pernoud and Clin, p. 112.</ref> 20세기에 [[조지 버나드 쇼]]는 이 공방에 매우 감탄하여 자신의 희극 《성녀 잔 다르크》에서 재판 기록을 그대로 인용하기도 하였다.<ref>Shaw, "Saint Joan". Penguin Classics; Reissue edition (2001). {{ISBN |0-14-043791-6}}</ref>
 
당시 법정에 참석한 관리들은 나중에 잔 다르크에 대한 재판은 그녀에게 불리하게 작용하도록 증거를 조작한 경우가 많았다고 실토하였다. 종교재판관 장 레메트르를 포함한 많은 성직자가 잉글랜드측의 갖은 회유와 압력을 받아 재판을 진행하였으며, 심지어 개중에는 살해 위협까지 받았다. 또한 종교재판의 규정상 여성 죄수는 수녀가 관리 감독하는 특별 시설에 수감되는 것이 통례였는데, 잔은 잉글랜드인 병사들이 지키는 일반 감옥에 수감되었다. 그리고 매일같이 썩은 음식을 먹다가 식중독에 걸리거나 병사들의 구타와 폭행에 시달렸다. 심지어 코숑 주교는 잔이 [[교황]]에게 항소할 기회마저 막아버렸다. 이에 비해 잉글랜드측은 70명에 달하는 법률 자문관을 구성했다.

편집

165,7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