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즈카 오사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840 바이트 추가됨 ,  2년 전
잔글 (봇: 틀 이름 및 스타일 정리)
}}
'''데즈카 오사무'''({{llang|ja|手塚 治虫, てづか おさむ}}, [[1928년]] [[11월 3일]]~[[1989년]] [[2월 9일]])는 [[일본]]의 [[만화가]]이다. [[애니메이션]] 제작자이자, [[오사카 대학]]을 졸업한 [[의사]]이기도 하다. 본명은 데즈카 오사무(手塚 治)다. 《[[우주소년 아톰]]》과 《[[밀림의 왕자 레오]]》의 작가로 알려졌다. 그의 다작 성향, 선구적 테크닉, 장르의 혁신적인 정립으로 "[[일본 만화]]의 아버지", "일본 만화의 신"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그의 선조는 [[헤이안 시대]] 말기 무장 [[미나모토노 요시나카]]의 가신 데즈카 미쓰모리(手塚光盛)이며, 고조, 증조 할아버지도 대대로 [[에도 시대]]의 난학자였다.
 
== 개요 ==
오사카 제국대학(大阪帝国大学) 부속 의학전문부(医学専門部) 재학 중이던 [[1946년]] 1월 1일에 4컷 만화 『마아짱의 일기장』(マアチャンの日記帳, 『소국민신문』(少国民新聞) 연재)으로로 만화가로 데뷔한다. [[1947년]] 사카이 시치바(酒井七馬)가 원안을 그린 만화 단행본 『신 보물섬』(新寶島)이 베스트셀러가 되어 오사카에서 아카혼(赤本) 붐을 일으켰다. [[1950년]]부터 만화잡지에 등장, 『우주소년 아톰』(鉄腕アトム), 『정글대제』(ジャングル大帝), 『리본의 기사』(リボンの騎士) 등 히트작을 잇달아 발표한다.
 
1963년、자신의 작품을 토대로 일본 최초의 30분짜리 TV 애니메이션 시리즈 『우주소년 아톰』을 제작, 이후의 일본의 TV 애니메이션 제작에 많은 영향을 미치게 된다. 1970년대에는 『블랙 잭』(ブラック・ジャック), 『삼목동자』(三つ目がとおる), 『붓다』(ブッダ) 등의 히트작을 발표하였다. 또한 만년에도 『陽だまりの樹』, 『アドルフに告ぐ』 등 청년만화에 있어서도 걸작을 남겼다. 데뷔 때부터 사망(1989년)할때까지 일선에서 작품을 발표해 나갔고, 생전부터 일본 만화계에서 「만화의 신」(マンガの神様)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후지타 후지오(藤子不二雄, 藤子・F・不二雄、藤子不二雄A)、이시노모리 쇼타로(石ノ森章太郎)、아카츠카 후지오(赤塚不二夫)、요코야마 미쓰테루(横山光輝)、水野英子、야시로 마사코(矢代まさこ)、萩尾望都 등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데즈카 오사무로부터 영향을 받았거나 접촉이 있었던 만화가로 알려져 있다.
 
== 연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