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1년 전
 
=== 과학 기술 ===
1990년 공산정부 몰락붕괴 이전까지, 알바니아는 세계에서 가장 고립되고 통제된 국가 중 하나였으며, 국제, 국내를 포함한 전화통신에 대한 현대적인 시스템 설치 및 관리는 불가능하였다. 당시 전화 이용자들은 국내 장거리 전화마저도 지정 통신원의 지원을 받아야 했다. 알바니아의 인터넷 사용 환경은 유럽 지역에서 비교적 빠르고 저렴하다고 평가된다. 가령, ABCom이라고 알려진 인터넷 서비스 제공자는 월 306.999 레크 ($2.39579 USD)의 가격에 30mbit 다운로드 패키지를 제공하고 있다.<ref>{{웹 인용|url=http://www.abcom.al/index.php?action=readmore&cid=4&id=2&gjuha=1|제목=ABCom - Albanian Broadband Communication|확인날짜=2017-06-09}}</ref> 한편 이동 네트워크 시장에서는 [[보다폰]], 텔레콤, 알바니아 이동통신 그리고 이글 모바일 등의 이동통신 회사들이 [[3G]], [[4G]] 등의 데이터 플랜 등을 제공하고 있다. 알바니아는 1993년부터 과학 기술에 대한 인력 자원이 급격히 감소해왔다. 1991년부터 2005년까지 알바니아 내의 대학, 연구 기관에 소속되어 있었던 교수 중 50%가 이민하였다.<ref>{{웹 인용|url=https://www.gov.uk/dfid-research-outputs|제목=Research for Development Outputs - GOV.UK|언어=영어|확인날짜=2017-06-09}}</ref>
 
2009년 알바니아 정부는 "알바니아의 과학 기술 혁신을 위한 국가 전략"을 발표, 2009년부터 2015년까지의 중장기 계획을 포함하였다. 계획의 주 목적은 조사와 연구 부문 (R&D)에 대한 공공 투자를 GDP의 0.6%까지 증가, R&D에 대한 지출의 일부분을 해외 투자로부터 이끌어, 특히 [[유럽 연합]]의 조사 기반 프로그램으로부터 연구 비용의 40%를 지원받자는 계획이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