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파키스탄]]에서 방글라데시의 독립을 완수한 독립의 아버지이며, 건국의 아버지인 [[무지부르 라흐만]]의 장녀로 [[1975년]]에 쿠데타로 아버지가 가족과 함께 암살되었을 때 [[영국]]에 있어 살아 남았다. 이후 [[인도]]에서 망명 생활을 했지만, [[1981년]]에 귀국하였으며, [[아와미 연맹]]의 당수가 되었다. 그런 다음 [[1983년]]에 [[후세인 무하메드 에르샤드]]가 쿠데타로 정권을 잡고 대통령이 되면서 [[아와미 연맹]]을 이끌고 이 정권에 대한 반대 운동을 전개하였으며, 따라서 오랜 기간동안 가택연금 생활을 하였다.
 
에르샤드 대통령이 이끄는 군사 독재 정권이 무너진 후, [[1991년]] 선거에서 경쟁하던, [[칼레다 지아]]가 이끄는 [[방글라데시 민족주의당]]에 패했지만, 그 다음 [[1996년]] 의회 선거에서 승리해 총리에 취임했다. 그러나 2001년 의회 선거에서 다시 [[칼레다 지아]]의 민족주의당에 패배해 물러나게 되었다. [[2007년]]에 예정된 다음 선거는 [[국가비상사태]] 선언으로 연기되었고, 하시나도 공갈 혐의로 수사를 받는 이례적인 사태가 일어났지만, 결국 선거는 [[2008년]] 12월에 실시되었고, [[아와미 연맹을연맹]]을 중심으로 에르샤드 등을 결집한 정당 연합 ‘대연합’이 압승을 거두고, [[2009년]] 1월에[[1월 하시나가6일]]에 [[셰이크 하시나]]가 다시 총리에 취임했다.
 
 
== 외부 링크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