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2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115.143.202.198(토론)의 19830044판 편집을 되돌림 (필요합니다))
태그: 편집 취소
태그: 시각편집기 점검이 필요한 외부 링크
 
== 개요 ==
나무는 보통 개체를 지탱하는 하나의 줄기를 나타내거나, 또는 줄기 가지가 잔가지들을 지탱하는 목질의 식물이다. 일부 학자들은 다 자랐을 때 최소 높이가 3미터에서 6미터 정도가 되고 줄기의 반지름이 10cm, 둘레가 30cm가 되어야 한다고 정의한다.<ref>Rushforth, K. (1999). Trees of Britain and Europe. Collins {{ISBN|0-00-220013-9}}.</ref> 이러한 정의를 만족하지 못하는 줄기가 여러 개이거나 작은 크기의 목질 식물은 [[관목]]이라고 한다. 나무는 다른 식물들과 비교하여 수명이 길어, 어떤 나무는 몇 천년까지 살고<ref>[[용문사 은행나무]]의 나이는 1,100년 ~ 1,500년 으로 추정된다.</ref> 그 키도 115미터에 이르는 경우도 있다. <ref> 가장 큰 키의 [[세쿼이아]]는 115.5m 에 달한다.</ref>http://stockraders.tistory.com/1
 
여러 [[목 (생물학)|목]]과 [[과 (생물학)|과]]에 걸친 다양한 종류의 식물들이 나무의 형태로 존재한다. 이 때문에 나무의 형태와 생식, 생장은 매우 다양하다. 나무는 생물 계통상 연관이 없는 많은 종류의 식물들이 환경에 적응하며 [[진화]]한 결과로서 [[평행진화]]의 대표적인 사례이다. 대략 100,000 종의 나무가 존재하며 이는 전체 식물 종의 25%에 해당한다.<ref>[http://www.talkbx.com/2008/05/02/scientists-to-capture-tree-dna-worldwide/#more-835 "TreeBOL project". Retrieved on 2008-07-11.]</ref> 나무의 과반수가 [[열대]] 지역에 분포해 있으며 이 지역은 [[식물학]]적인 조사가 이루어지지 않은 곳이 많아 아직까지도 발견되지 않은 종이 다수 있을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ref>Friis, Ib, and Henrik Balslev. 2005. Plant diversity and complexity patterns: local, regional, and global dimensions : proceedings of an international symposium held at the Royal Danish Academy of Sciences and Letters in Copenhagen, Denmark, 25-28 May, 2003. Biologiske skrifter, 55. Copenhagen: Royal Danish Academy of Sciences and Letters. pp 57-59. </ref>

편집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