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체파리: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3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 본문 참조
}}
'''체체파리'''({{llang|en|Tsetse fly}})는 [[파리목]] [[집파릿과|집파리|집파릿과]]에 속한 아프리카산 흡혈성 파리를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 몸은 집파리보다 조금 크고 검으며, 사람이나 짐승의 피를 빤다. 사람에게는 [[수면병]](睡眠病), 가축에게는 [[나가나병]]을 감염시키는 병원체인 [[트리파노소마증|트리파노소마]]를 옮기는 중간 [[숙주]]이다. 병원균은 트리파노소마로 감염된 동물이나 사람의 피를 빨아 병원균을 얻고 나서 다른 동물이나 사람의 피를 빨 때 감염된다. 번식은 암컷은 한배에 한 개의 알만 낳는다. 어미의 몸 안에서 알은 유충으로 부화하고 자라는 동안 영양을 공급받으며, 완전히 자란 후 땅에 구멍을 파고 들어가 번데기가 된다. 암수 모두 왕성하게 피를 빨며, 주로 호숫가나 강둑을 따라 살기 때문에 체체파리가 기승을 부리는 아프리카의 몇몇 지역에서는 사람이 살 수 없다. 체체파리는 살충제를 뿌려서 구제하거나 수컷에 방사선을 쏘아 생식을 할 수 없게 만들기도 한다.
 
‘체체’라는 이름은 ‘파리’라는 뜻의 [[츠와나어]]에서 왔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