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드워드 제너"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47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내용추가
잔글 (내용추가)
잔글 (내용추가)
'''에드워드 제너'''(Edward Jenner, [[1749년]] [[5월 17일]] ~ [[1823년]] [[1월 26일]])은 [[영국]]의 [[의사]]이다. [[천연두]]의 대부이기도 하다. [[우두법]]의 발견자이다. [[글로스터셔 주|글로스터셔 주의 버클리]]에서 [[목사]]의 아들로 태어났다. 제너는 우턴인더에지와 시렌세스터에서 공부를 하고, 1761년에 소드베리에서 일하던 외과 의사 대니얼 러들로의 견습생이 되었다. [[1770년]]부터 2년간, [[런던 대학]] 세인트 조지스 병원의 유명한 외과의사인 존 헌터 밑에서 의학을 배우고, 그들의 우정은 헌터가 [[1793년]] 죽을 때까지 계속되었다. 제너는 런던에서 동안 박물학자 조지 뱅크스 밑에서 일을 하기도 했다. 뱅크스는 탐험가 제임스 쿡 선장(1728-1779)이 첫 번째 남반구 탐험에 나섰을 때 박물학자로 승선해 항해하였다. 1788년에 캐서린 킹스코트와 결혼했다. 1792년, 스코틀랜드의 세인트앤드루스 대학에서 의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1773년에 고향 마을에서 개업의가 되었으나, 1775년 무렵에 천연두에 관심을 기울이게 되었는데 이 지방에서는 [[우유]] 짜는 부인이 [[소]]의 [[천연두]]([[우두]])를 경험한 뒤에는 사람이 앓는 천연두에 걸리지 않는다는 것이 알려져 있었다.
 
제너는 이러한 사실을 의학에 응용하여 [[1778년]]에 그의 관찰을 모았으며, [[1796년]] [[5월 14일]]에 제1회의 종두(種痘)를 그 지방 소년에게 행하여 성공을 거두었다. [[1798년]]까지 23번의 실험을 실시하여 그 결과를 왕립 협회에 보고했다. 그리고 제너는 자신의 논문을 개인적으로 ‘천연두 백신의 원인과 결과 에 대한 연구’라는 제목으로 발표했다. 그의 진가가 인정되기까지는 시간이 걸렸다. 제너는 라틴어로 암소를 바카(vacca)라고 하는데 이 단어로부터 백신(vaccine)과 백신 접종이란 용어를 만들었다. 1803년, 런던에서 백신 접종을 촉진하기 위해 왕립 제너 협회가 설립되었다. 제너는 이 실험을 계속하여 마침내 [[프랑스]]에서 받아들이게 되어 전 세계로 퍼졌다.
 
우두법은 [[유럽]] 각지, 그리고 이어서 [[미국]] 등지에서 인정되어, [[1800년]]까지 6000명 가량의 사람이 접종했다. 정부는 제너의 연구를 원조하기 위하여 [[1802년]]과 [[1807년]]의 2회에 걸쳐서 도합 3만 파운드의 조성금을 내놓았다. 런던 명예시민으로 추대된 그는 [[1814년]]에 생애 최후의 런던 방문을 하였으며, 1823년 고향 마을에서 사망했다.

편집

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