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0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시대 구분: 오타를 고침
일반적으로 신라의 역사를 시기 구분할 때는 《[[삼국사기]]》의 구분을 따른다. 《삼국사기》에서는 왕실의 변화에 따라 [[신라 상대|상대]], [[신라 중대|중대]], [[신라 하대|하대]]로 나누었다.
* 상대(上代:1대 시조 박씨의 시조 또는 신라의 시조 [[박 혁거세거서간]] ∼ 28대 [[진덕여왕]], BC 57∼AD 654, 28대 771년간, 약 800년간)는 성골이 왕위를 독점하던 시기이다. 실제 골품 제도가 성립되고 성골 왕실이 확립된 것은 상당히 후대의 일이며 원시 부족 국가·씨족 국가를 거쳐 고대 국가로 발전하여 [[골품 제도]]가 확립되는 단계이다. 건국 이후 '''부족국가'''에서 '''고대국가'''로의 발전 및 팽창과 함께 [[고구려]], [[백제]]와 대립하던 시기이다. 삼국시대 말기와 남북국 시대이다. 또한 이 때는 신라문화의 황금기로 여러 국가들과 교역한 시기이도 하다.
* 중대(中代:29대 [[신라 태종 무열왕|태종 무열왕]]∼36대 [[신라 혜공왕|혜공왕]], 654년∼780년, 8대 127년간, 약 100년간)는 성골 왕통이 끝나고 진골 왕통이 시작되는 시대로 무열왕계 왕실이 이어지던 시기이다. 대체로 삼국을한반도 통일하고남부를 통합하고 전제왕권(專制王權)이 확립되어 문화의 황금기를 이룬 시기와 일치한다.
* 하대(下代:37대 [[신라 선덕왕|선덕왕]]∼56대 [[신라 경순왕|경순왕]], 780∼935, 20대 156년간, 100년간)는 무열왕계 왕실이 끊어지고 내물왕계 진골 왕실이 성립된 시기이다. 왕위 계승권을 둘러싼 내부의 분열, 골품제도가 붕괴되고, 족당(族黨)의 형성 및 왕권의 쇠퇴로 호족(豪族)·해상세력이 등장하고, 후삼국의 혼란 등 멸망에 이르는 시기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