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60 바이트 추가됨 ,  1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중립 필요|날짜=2010-3-6}}
[[파일:Lee Wan-yong Portrait.jpg|thumb|친일파 이완용]]
'''친일파'''(親日派)는 [[동아시아]] 역사에서 [[일본 제국]]이 동아시아 각국을 침탈할 무렵에 일본 제국에 가담하여 그들의 침략과 약탈 정책을 지지하거나 옹호하여 추종한 무리를 가리킨다. 일본 제국의 식민 지배 중과 [[제2차 세계 대전]] 종전 이후 비난의 대상이 되었다. 특히 일제가 침략하거나 전쟁을 일으킨 지역의 국가들에서는 이들을 매우 부정적으로 본다. '''부일파'''(附日派), '''종일파'''(從日派), '''종일주의자'''(從日主義者)라고도 한다.
 
== 명칭 ==
== 국가별 역사 ==
=== [[대한민국]] ===
[[대한제국]] 시절 [[한일병합]]에 적극 찬성하거나 참여한 자와 당시 고위 관직자 근무자 등 [[일제 강점기]]에 친일 행위를 한, 즉 당시 일본의 정책을 지지한 자,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부를 쌓고 권세를 누린 자들이 이 범주에 포함된다. 법률적으로 특히 일제강점기 당시의 친일파를 가리켜 친일반민족행위자(親日反民族行爲者)라고 칭하기도 한다.
 
[[1945년]] 해방을 맞으면서, 곧 이어 미군이 한반도 이남지역에 입성하여 군정을 선포하였는데, '[[맥아더 포고령]]'을 통해 과거 일제시대때 부역행위를 한 관료출신이나 경찰, 군인출신들을 대거 등용함으로써 친일파세력들은 득세를 하게된다. [[1948년]] [[대한민국]] 정부 수립이후, [[대한민국 제헌 국회|제헌 국회]]가 [[반민족행위처벌법]]을 제정하고 이에 따라 반민족행위자특별조사위원회(반민특위)를 구성해 친일파 청산을 시도했으나, 초대 대통령 [[이승만]]정부 및 내각구성원의 일원인 친일파의 조직적인 방해로 무산되었다. <!-- 반민특위를 해산 시킬 목적으로 [[국회 프락치 사건]]과 반민특위 습격사건을 꾸미기도 하였다.{{출처}} --> 과거에 일제에 충성을 바치던 상당수 친일파들은 해방이후 처벌을 받기는 커녕{{출처|날짜=2012-09-05}} 정치적 지지세력이 있어야 했던 정권과 결탁하여 철저한 [[반공주의]]를 내세운 정치활동을 하였으며, 특히 일부 군·경 친일인사들은 이승만 정부로부터 과거행적과는 무관한 현재의 공적 위주로 평가한 '반공투사'로 칭송받는 등 대한민국 정부수립 이후 [[대한민국 제1공화국|제1공화국]]때 주요직을 겸직하며 그들의 권위를 누린 자들이 많았다.<ref>[http://www.kbs.co.kr/end_program/1tv/sisa/manhistory/vod/1334585_968.html “미완의 역사, 친일청산” - 반민특위 김상덕 내용中]</ref><ref>[http://book.daum.net/detail/book.do?bookid=DGT4801615000647&barcode=4801615000647&prePageNo=&prePage=38&keyword=preTab=02&isDaumSearchRefer=false#tab_preview 현대 인권론(상)]</ref><ref>[http://book.daum.net/detail/book.do?bookid=DGT4808935655151&barcode=4808935655151&prePageNo=1&prePage=295&keyword=&preTab=02&isDaumSearchRefer=false#tab_preview 송건호전집]</re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