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1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유래 ==
모라의 지명은 [[조선시대]] 동래부지에 사천면 상단 모라리와 뒤에 사상면 모라촌으로 나와 있다. 모라동 지역은 [[삼한 시대]]부터 시대부터 마을을 이루고 살던 곳인데, 주로 '마을'이라는 한국어의 고어(古語, 옛말)인 '모라'라는 말이 지금까지 이어져 오고 있다. 모라는 마을이라는 의미와 함께 마을의 중대사를 논하는 집회소라는 의미를 함께 가진다. 또한 모라 지역은 산 아래 낙동강 퇴적물이 쌓이는 곳이므로, '모래개', '몰개'라는 말에서 유래하여 넓은 땅이라는 의미의 '라'(羅)와 함께 '모라'가 되었다고 해석하기도 한다.
 
== 역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