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버족"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254 바이트 추가됨 ,  3년 전
태그: m 모바일 웹
태그: m 모바일 웹
== 역사 ==
시버이라는 명칭에 대하여, 혹자는 [[몽골어]] 'Sibege'. 즉 생울타라(生籬)·난붕(欄棚)·보루(堡壘)의 의미가 있다고 한다. 이는 어쩌면 정확할 지도 모른다. 금대에 일찍이 그 일대에 변장(邊墻)이 설치되어 이들 여진인들이 바로 그 변장을 지키기 위하여 이 지역으로 옮겨져서 몽골인들을 방어하였는데, 몽골인은 이 때문에 이 지역에서 변장을 진수하는 여진인들을 'Sibege'라고 하였을 가능성이 많다. 세월이 오래된 뒤, 이들 여진인들도 자신 스스로 시버(錫白)이라고 일컫게 되었다.<ref>孫進己, 《東北民族源流》, 黑龍江人民出版社, 249쪽</ref>
 
[[역사]]의 [[문헌]]상으로 시버에 대한 한자음역(漢字音譯)은 십여 가지나 되며, 현재는 석백(錫伯)이란 두 글자로 확정되었다. 우리가 객관적으로 그 족원(族源)을 연구·토론해 보면, 선비(鮮卑)가 석백(錫伯)의 선세(先世)라는 믿을 만한 명확한 증거 자료를 찾을 수 없다. 이와는 반대로, 도리어 석백(錫伯)이야 말로 명대 [[여진]]의 후예라는 믿을 만한 증거를 찾을 수 있다.
 
여진을 [[만주]](滿洲)로 개칭한 뒤에 [[강희제]]도 시버를 만주인으로 간주하였다. [[1691년]]에, 강희제는 호화호특(呼和浩特) 대소사(大召寺)의 내제타음(乃濟陀音) 2세 활불(活佛)에게 청하여 [[코르친]](科爾沁)에 사신으로 가게 하였다. 그는 활불에게 말하기를, "과이심 10기(旗)는 바로 그대의 단월(檀越)이기도 하지만 짐의 외가이기도 한데, 거기에는 우리 만주인인 시버(錫伯)·[[하라친]](呼勒沁) 부락이 있다. 그대가 시버(錫伯)·하라친 사람들한테 가서 청해 오도록 하라. 짐은 그에게 낙안(諾顔)을 하사하고 싶으니, 그들을 받아 들이도록 해야 할 것이다."라고 하였다.
 
== 언어 ==